본문 바로가기
‘최파타’ 류태준 폭탄 발언 “‘불타는 청춘’ 멤버 중 마음에 드는 사람 있다” 김완선 急당황
입력 2017-03-17 18:22

(출처= SBS)

‘최파타’ 류태준과 김완선이 입담을 과시했다. 특히 의미심장한 발언까지 하면서 궁금증을 불러 모았다.

17일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이하 최파타)에는 김완선, 류태준 등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김완선과 류태준은 SBS ‘불타는 청춘’에 출연해 인기를 모으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 류태준은 ‘불타는 청춘’ 출연과 관련해 류태준은 “편하게 봐주면 좋겠다. 동안 외모 때문에 이슈가 돼서 부담되는데 이제 즐기고 있다”고 설명했다.

김완선은 “실제로 김광규와는 1년 넘게 여행을 다니고 있다. 쭉 보니까 ‘이렇게 좋은 사람들이 왜 싱글인지 모르겠다’고 생각했다. 김광규와도 이제 너무 친해졌다. 그냥 오빠 같다. 실제로는 연락도 잘 안 한다”고 고백했다.

특히 류태준은 ‘불타는 청춘’ 김국진, 강수지 커플을 잇는 또 다른 커플이 탄생할 것이라고 예고해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했다.

실제로 함께 출연 중인 김완선도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류태준은 “‘불타는 청춘’ 멤버 중 마음에 드는 사람이 있다”고 폭탄 고백을 날렸다.

류태준은 끝으로 “이렇게 관심을 가져줄지 몰랐다. 편하게 봐주면 좋겠다. 동안 외모 때문에 이슈가 돼서 부담되는데 이제 즐기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