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톡내톡] 베트남 축구 ‘박항서 매직’...“내가 어쩌다 베트남 축구를 보는지ㅋㅋ 박항서 감독님 빛나라!"
입력 2018-01-24 08:18
김다애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23세 이하(U-23) 축구 대표팀이 파란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베트남 축구팀은 23일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에서 카타르를 4-3으로 꺾고 결승에 진출했습니다. 박항서 감독은 박항서 기적’, ‘박항서 매직’, ‘베트남의 히딩크’로 불리며 현지에서 축구영웅으로 대접받고 있죠. 작년 10월 베트남 대표팀 사령탑으로 부임한 박항서 감독은 이번 대회에서 만만치 않은 경기력을 보여주며 처음으로 8강에 진출하더니, 우승까지 노리고 있는 상황입니다. 반면 한국은 이날 우즈베키스탄에 패해 결승진출에 실패했습니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의 선전에 국내 축구팬들까지 덩달아 신난 모습입니다. “베트남 축구와 박항서 감독님 축하합니다. 꼭 우승하시길 바랍니다”, “베트남 축구열기 부럽다”, “베트남은 결승 간 걸로도 충분히 승리자입니다” 등의 반응입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