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발자국 - 이투데이 신문창간 12주년 특집

'래미안·자이·포레나', 아파트 브랜드 성장성 TOP3 꼽혀

입력 2022-10-05 16:34

  • 작게보기

  • 기본크기

  • 크게보기

▲향후 성장이 기대되는 아파트 브랜드 톱(TOP)5 (자료제공=부동산R114)

삼성물산의 '래미안', GS건설의 '자이', 한화건설의 '포레나'가 향후 성장이 기대되는 아파트 브랜드 톱(TOP)3로 꼽혔다.

부동산 정보업체 부동산R114는 메트릭스리서치와 지난달 7∼23일 전국 2992명을 대상으로 아파트 브랜드 이미지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래미안(18.2%), 자이(14.7%), 포레나(11.5%)가 상위 3곳에 들었다고 5일 밝혔다. 2019년 한화건설이 런칭한 포레나는 2년 연속 상위에 올랐다.

포스코건설의 '더샵(8.1%)' 현대건설/현대엔지니어링의 '힐스테이트(7.0%)' 등도 상위 5곳에 이름을 올렸다.

조사 결과 래미안, 자이, 힐스테이트, e편한세상, 푸르지오, 롯데캐슬, 아이파크 등 오랜 기간 소비자에게 반복적으로 인식된 기존 브랜드는 고급스러움·프리미엄·믿음·신뢰 등 항목에서 신규 브랜드보다 높은 응답을 받았다.

상대적으로 신규 브랜드에 속하는 포레나, 더샵, 써밋, 디에트르는 기존 브랜드보다 세련됨·합리적·고객지향 등 이미지에서 강점을 보였다.

윤지해 부동산R114 수석연구원은 "브랜드 이미지가 안착하는 과정에서 초기에는 세련되거나 합리적으로 평가됐던 이미지가 일정 궤도에 오른 이후에는 점차 고급브랜드로 변화된다고 해석할 수 있다"고 분석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