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소발자국 지우기 특별기획

LG유플러스, 인지저하증 예방ㆍ관리 솔루션 개발 나선다

입력 2021-04-15 09:04

제보하기
비대면 인지재활 프로그램에 5G·AI·XR 등 접목

▲이선우(왼쪽) 엠쓰리솔루션 대표, 박종욱 LG유플러스 CSO가 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LG유플러스)

LG유플러스가 인지재활 프로그램 전문기업인 엠쓰리솔루션과 함께 인지저하증 예방·관리솔루션 사업에 나선다고 15일 밝혔다.

인지저하증이란 노인성질환인 ‘치매’라는 단어의 부정적인 이미지를 순화한 용어다. 65세 이상 인구 중 10% 이상이 인지저하증을 앓고, 지난해에는 전국적으로 17조 원 이상의 관리 비용이 발생해 사회적 관심이 높다.

LG유플러스와 엠쓰리솔루션은 5만 개 이상의 콘텐츠를 활용한 비대면 인지훈련으로 경도 인지저하증이 중증으로 발전하기 전에 예방하고, 환자의 학습상태 정보를 총괄 관리하는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

엠쓰리솔루션은 PC, 스마트패드, 키오스크, 가상현실(VR) 등을 활용하는 비대면 인지재활 프로그램 ‘베러코그’를 개발한 업체다. 전국 70여 개의 치매안심센터 등을 통해 서비스 중이다. 양사는 이 프로그램을 5G·인공지능·XR 등 ICT를 접목한 시니어 인지재활 서비스로 확대하고, 추가로 디지털 인지재활 프로그램과 콘텐츠를 공동개발한다는 방침이다.

인지저하증 예방관리 솔루션과 기기를 각지에 공급하기 위해 △전국 각지의 지방자치단체와 보건소·치매안심센터를 대상으로 한 B2G2C 시장 개척 △병원과 데이케어센터, LG유플러스 고객을 대상으로 한 시장 개척 △대형 TV향(LG유플러스 IPTV, LG헬로비전 지역케이블)서비스 구현으로 차별화 추구 △디지털 인지재활 프로그램을 활용한 라이프로그(Life Log) 데이터 기반 건강관리서비스 발굴 등에 협력하기로 했다.

박종욱 LG유플러스 CSO(전무)는 “환자와 보호자의 눈높이에 맞는 예방·관리솔루션을 제공하고자 한다”며 “역량 있는 파트너사와 협력해 상용화를 앞당길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뉴스

댓글

0 / 300

e스튜디오

많이 본 뉴스

뉴스발전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