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학생을 찾습니다” 편의점 천사 화제…아이에게 온정 베풀어 ‘훈훈’

입력 2021-03-02 01:06

제보하기

▲하남시 편의점 여학생 선행 (출처=페이스북)

어린아이에게 온정을 베푼 편의점 여학생의 사연이 훈훈함을 안겼다.

지난달 28일 페이스북의 한 지역 커뮤니티에는 “편의점에서 저의 작은 아들에게 먹을 것을 사주신 여학생분을 찾는다”라는 내용의 글이 게재됐다.

작성자는 남편과 사별한 뒤 두 아들을 홀로 키우고 있다며 자신을 소개했다. 이어 가난하다는 이유로 작은아들이 따돌림을 당하자 남편의 고향 하남으로 이사를 왔고 이제 두 달째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어느 순간 빚더미에 앉아 하루를 벌어 하루를 산다. 작은 아이는 내가 버는 돈에 비해 먹고 싶은 게 많은 어린아이”라며 “오늘 물건을 사고 잔액이 부족했는데 여학생이 대신 계산을 해주며 참치캔, 즉석밥, 즉석 음식들을 결재해주었다. 5만원이 넘는 금액이었다”라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먹고 싶은 것을 적어 매주 토요일 1시에 만나자고 약속까지 했다는 것. 글쓴이는 월급을 받게 되면 이 금액을 꼭 갚고 싶으니 연락을 달라며 신신당부했다. 정말 감사하다는 말도 빼놓지 않았다.

▲하남시 편의점 여학생 선행 (출처=페이스북)

게시글이 화제가 되자 여학생은 댓글을 통해 “어머님과 아이에게 제가 한 행동이 동정심으로 느껴져 상처가 될까 봐 걱정을 많이 했다”라며 “결제 금액은 안 주셔도 된다. 괜찮으시다면 토요일 1시에 아이를 보내 주시면 이웃 주민으로서 챙겨 주고 싶다”라고 전해 또 한 번 훈훈함을 안겼다.

특히 여학생은 “하남에서는 어머님과 아들분들이 상처받는 일이 없기를 바란다”라며 “챙겨 줄 수 있게 꼭 연락 달라”라고 덧붙였다. 이 여학생은 어머니와 아들을 위해 여러 언론의 인터뷰 요청을 거절한 것으로 알려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강철부대’ 박수민, 하차한 진짜 이유는…‘실화탐사대’ 제작진 글 재조명
  • 2
    니키리, ‘유퀴즈’ 출연 이유…“유태오 아내 환상 깨러 나왔다”
  • 3
    [급등락주 짚어보기] 한화투자증권우, 두나무 관련주 '상한가'

사회 최신 뉴스

  • 1
    서예지, 계속되는 학력위조 의혹…스페인 대학 측 “입학 여부 확인 불가”
  • 2
    30대男, 초등생 폭행해 뇌진탕…“마스크 제대로 써달라” 지적에 분노
  • 3
    김다은 아나운서, 어쩌다 박수홍 여친 됐나…“안타깝게도 아니다” 해명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