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방, 개발직 초봉 6000만원 결정…재직자 연봉 2000만원 인상

입력 2021-02-26 16:48수정 2021-02-26 16:48

제보하기

(사진제공=직방)

직방은 우수 인재 확보를 위해 개발자 초임을 정보기술(IT) 업계 최고 수준으로 결정했다고 26일 밝혔다.

직방은 개발직군의 초봉을 6000만 원으로 제시했다. 재직자의 연봉은 2000만 원 일괄 인상한다.

올해 상반기에 입사 지원한 경력 개발직군에 대해서는 기존 직장에서 받고 있는 연봉 1년치에 해당하는 금액을 사이닝 보너스(Signing Bonus)로 입사자 전원에게 최대 1억 원까지 지급한다.

재직자 중 비개발직군의 연봉은 1000만 원 일괄 인상한다.

안성우 직방 대표는 “프롭테크 산업을 선도하는 내부 인재들과 함께 직방의 비전을 달성하기 위한 결정”이라고 설명했다.

안 대표는 “직방의 비전인 주거문화 혁신을 위해 IT 인재 확보가 중요한 미션이 됐다”며 “스타트업계를 선도하는 다양한 시도로 훌륭한 인재들과 새로운 혁신을 만들어 낼 것”이라고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강철부대’ 박수민, 하차한 진짜 이유는…‘실화탐사대’ 제작진 글 재조명
  • 2
    니키리, ‘유퀴즈’ 출연 이유…“유태오 아내 환상 깨러 나왔다”
  • 3
    [급등락주 짚어보기] 한화투자증권우, 두나무 관련주 '상한가'

부동산 최신 뉴스

  • 1
    강남구 법인 명의 부동산 취득 증가
  • 2
    지방 대단지 '청약 흥행몰이' 나선다
  • 3
    HUG 등 공공기관, 사회적 기업 지원에 11.7억 지원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