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포항 ‘해양산업 플랫폼’ 도시재생 사업 본격 추진

입력 2021-02-21 11:09

제보하기

▲경북 포항시 경제기반형 도시재생사업 위치도. (자료제공=국토부)

국토교통부는 21일 경북 포항시를 정보통신기술(ICT) 기반 해양산업 연구개발 거점으로 탈바꿈할 도시재생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국토부는 지난 17일 경북 포항시 남구 송도부두에서 ‘첨단 해양산업 R&D 센터’ 착공식을 진행했다. 이곳은 포항시에서 추진 중인 경제기반형 도시재생사업의 마중물 사업으로 총 197억 원의 예산이 투입된다.

R&D 센터는 총 9308㎡ 면적 부지에 들어서며 지하 1층부터 지상 9층, 연면적 9450㎡ 규모로 건설된다. 건물 내부에는 해양레포츠 관련 시설과 공장형 실험실, 공용회의실, 운동시설, 기숙사형 수면 공간 등 편의시설이 입주할 예정이다.

경제기반형 도시재생사업은 국가 핵심기능의 정비·개발과 연계해 도시에 새 기능을 부여하고 고용기반을 창출하는 사업이다.

포항시는 2018년 이 사업에 선정된 뒤 2019년부터 도시재생활성화계획을 추진 중이다. 이에 정부는 포항항 구항과 주변지역을 개발해 포항을 해양관광·문화·산업 기능이 집약된 해양산업 도시로 탈바꿈할 계획이다.

아울러 포항 내 다른 주요 사업도 계획대로 진행할 예정이다. 송도 해수욕장 일대 해양레포츠 플레이그라운드의 경우 공사가 진행 중이며, 옛 포항수협 냉동창고 리모델링 사업은 다음 달 착공한다. 항만재개발사업도 연내 추진될 예정이다.

김동익 국토부 도시재생경제과 과장은 “포항시 도시재생사업과 함께 다른 경제기반형 도시재생사업도 구체적인 성과가 나타날 수 있도록 지자체와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DSP 공식입장, 전소민이 이현주 왕따 주동?…매니저와 교제 의혹까지 “사실무근”
  • 2
    [증시 키워드] 코로나19 치료제 기대감에 치솟은 부광약품…힘 못쓰는 삼성전자ㆍSK하이닉스
  • 3
    [상보] 중국 원유 소비 둔화 우려에 국제유가 하락

부동산 최신 뉴스

  • 1
    [종합] 서울 아파트 경매 낙찰률 ‘역대 최고’…10채 중 8채 낙찰
  • 2
    수도권 집값 넉달 연속 상승폭 ↑... 2월 상승률 13년만에 '최고치'
  • 3
    21년간 방치된 무주 숙박시설, ‘생활 SOC 복합시설’로 탈바꿈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