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종마르지엘라 최대 80% 할인” 신세계 경기점, ‘해외 유명 브랜드 대전’

입력 2021-02-18 06:00

제보하기

(사진제공=신세계)

신세계백화점 경기점에서 ‘해외 유명 브랜드 대전’을 선보인다고 18일 밝혔다. 21일까지 4일간 각 층 행사장에서 만날 수 있다.

이번 행사에서는 엠포리오아르마니와 메종마르지엘라, 에르노, 알렉산더왕 등 해외 유명 잡화 · 의류 브랜드의 다채로운 상품을 총 43개 브랜드가 참여해 최대 80%까지 할인해 판매한다.

코로나19 장기화로 해외를 못 나가는 대신 해외 유명브랜드 구매에 지갑을 여는 MZ세대 고객 수요가 계속해서 늘고 있다. 특히 경기점은 전 연령대의 명품 구매 고객 신장률이 20~30세대가 17%로 가장 커 이번 해외 유명 브랜드 대전을 통해 젊은 고객 수요 잡기에 본격적으로 나설 계획이다.

지하 2층에서는 경기점에 미입점된 신세계 편집숍인 분더샵, 케이스스터디 등 다양한 럭셔리 브랜드들을 특별한 가격으로 만나볼 수 있다.

우선 아크네스튜디오와 셀린느, 사카이, 마르니, 베트멍 등이 참여하는 분더샵 여성 상품은 최대 80% 할인된 가격에 선보인다. 분더샵 남성 역시 인기 상품을 최대 80% 저렴하게 선보인다. 대표 상품으로는 메종 마르지엘라 니트 38만 8000원, 마르니 스커트 32만7000원, 에르노 다운베스트 71만2000원 등이 있다.

이외에도 DKNY, 바네사브루노, 트랜짓, 듀퐁 슈즈 등 여성 상품은 최대 50% 할인된 가격에 만날 수 있다. 아울러 19일부터 21일까지 신세계 제휴카드인 씨티·삼성·신한으로 200·300·500·1000만 원 이상 구매 시 신세계 상품권 5%를 증정한다

한편, 센텀시티점에서도 17일부터 21일까지 신세계 단독 브랜드를 비롯해 해외 유명 패션 브랜드 60여 개 참여해 최대 80% 할인된 가격으로 만나볼 수 있다.

박순민 신세계백화점 경기점장 상무는 “지난해부터 해외여행이 어려워지면서 대신 명품을 소비하는 젊은 고객이 늘어났다”며 “경기점에서 해외 유명 브랜드 대전을 준비해 쇼핑 수요를 선점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단독 차세대 차량 통신 기술 웨이브 밀던 국토부, 5G-V2X 도입 연구 나섰다
  • 2
    “서예지 ‘김정현 질문 받지말라’ 거부되자 시사회 불참 통보”
  • 3
    [개장전] 증권사 추천주(4/13)

기업 최신 뉴스

  • 1
    구내식당 외부 개방한 삼성전자…운영 업체로 신세계푸드·풀무원푸드앤컬처 선정
  • 2
    '정확도 한계' 자가검사키트 사용 언제?…실제 현장 사용엔 시간 걸릴듯
  • 3
    [종합] 쌍용차, 상장폐지 이의신청…거래소 "개선 기간 부여 여부 결정할 것"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