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은행, 유니폼 없앤다…비즈니스 캐주얼 OK

입력 2021-01-31 14:53수정 2021-01-31 14:59

제보하기

IBK기업은행이 유니폼을 없애고 근무복장을 자율화하기로 했다.

31일 금융권에 따르면 기업은행은 다음 달 1일부터 행원급 여직원들만 입던 유니폼을 폐지하고 이들에게도 정장이나 비즈니스 평상복을 착용할 수 있도록 했다.

근무복장 자율화 논의는 2019년 7월 기업은행 한 직원이 윤종원 기업은행장에게 보낸 '소통엽서'에서 시작됐다. 소통엽서는 윤 행장이 직원들의 의견을 듣고 행내 인트라넷에 답변하는 기업은행의 문화다.

기업은행은 본격적인 복장 자율화를 시행하기 전 본점과 영업점 직원을 대상으로 일주일에 하루 '비즈니스 캐주얼 데이'를 운영하기도 했다. 업계에서는 조직문화 개선 방안 중 하나인 근무복장 자율화가 직원들의 자율성과 전문성을 높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재 시중은행 중 KB국민은행, 하나은행, 우리은행이 복장 자율화를 시행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단독 차세대 차량 통신 기술 웨이브 밀던 국토부, 5G-V2X 도입 연구 나섰다
  • 2
    “서예지 ‘김정현 질문 받지말라’ 거부되자 시사회 불참 통보”
  • 3
    [개장전] 증권사 추천주(4/13)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장외시황] 현대엔지니어링, 52주 최고가 기록…증권사에 입찰제안요청서 발송
  • 2
    코스피, 외인ㆍ기관 매수에 3170선 ‘바짝’
  • 3
    [급등락주 짚어보기] 유유제약, 오세훈 효과 '상한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