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청원 동의하면 건당 500원”…여론 조작 정황 포착

입력 2021-01-23 11:42

제보하기

(게티이미지뱅크)

청와대 국민청원에 동의해주는 대가로 돈을 주고받은 정황이 포착되면서 경찰이 엄정 대응 방침을 밝혔다.

23일 경찰 등에 따르면 최근 한 SNS 오픈채팅방에서 ‘국민청원 동의해주면 건당 500원’이라는 게시글과 함께 특정 청원으로 연결되는 링크가 공유됐다고 밝혔다.

오픈채팅방 운영자가 특정 청원 글을 공지해놓고 동의했다는 인증 사진과 이름·계좌를 보내 달라고 하면 한 사람이 여러 건 동의를 모아 인증 후 중간 관리자가 그에 해당하는 돈을 지급하는 방법으로 조직적인 관리가 이뤄진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철저히 조사해 엄정히 대응하겠다”고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상보] 국제유가, 달러 강세·증산 가능성에 하락...WTI 3.2%↓
  • 2
    [상보] 뉴욕증시, 미 국채금리 주시 속 혼조...나스닥 0.56%↑
  • 3
    비트코인 능가하는 야생의 세계…알트코인 광풍에 사기도 판쳐

사회 최신 뉴스

  • 1
    식약처, '1번 맞는' 얀센 코로나 백신 허가심사 착수
  • 2
    서울 코로나19 확진자 131명 증가…사망자 3명 추가
  • 3
    코로나19 백신 첫날 1만8489명 접종…서울 1922명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