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든 정권 출범] 대통령 트위터 계정에 올린 첫 글...“시간 없다”

입력 2021-01-21 08:07수정 2021-01-21 08:59

제보하기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공식 트위터 계정. 트위터 캡처.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취임 직후 대통령 공식 트위터 계정(@POTUS)을 인수, 첫 글을 올렸다.

20일(현지시간) CNN에 따르면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취임 직후 해당 계정에 “당면 위기를 헤쳐나가기 위해 낭비할 시간이 없다”고 말했다.

이어 “오늘 내가 대담한 조치와 즉각적인 구호를 위해 곧바로 백악관 집무실로 향하는 이유”라고 썼다.

이날부터 바이든이 미국 대통령임을 적시한 계정에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 대신 바이든 대통령의 사진이 올라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상보] 국제유가, 달러 강세·증산 가능성에 하락...WTI 3.2%↓
  • 2
    [상보] 뉴욕증시, 미 국채금리 주시 속 혼조...나스닥 0.56%↑
  • 3
    비트코인 능가하는 야생의 세계…알트코인 광풍에 사기도 판쳐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다음 주 4차 재난지원금 포함 추경안 발표
  • 2
    검찰개혁發 벌어지는 당청 이견…레임덕 전조?
  • 3
    바이든 첫 군사작전 ‘시리아 공습’...백악관 “미국인 보호 분명한 메시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