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료가 본 아이린 실제 성격 “이런 적 처음”… 3개월 만에 입 열었다

입력 2021-01-16 10:54

제보하기

(출처=SNS)

지난해 인성 논란 관련 사과 이후 3개월 만에 사과한 레드벨벳 아이린이 연일 화제로 오르내리고 있다.

그는 지난해 10월 갑질 논란으로 온라인을 한동안 뜨겁게 달궜다. 당시 에디터 A씨에게 갑질한 이후 A씨가 SNS를 통해 낱낱이 폭로하면서 사과를 전한 바 있다.

아이린은 지난 15일 갑질 사건 이후 자신을 되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며 팬들에게 인사를 전했다.

앞서 그는 지상파 예능프로그램에서도 소극적인 모습으로 동료의 말을 보태야 했다. 당시 규현은 아이린이 녹화 내내 시종일관 말을 아끼고 단답형의 대답만 하는 모습에 그를 옹호하고 나섰다. 규현은 “아이린이 이렇게 많이 말하는 건 처음 봤다”며 옹호했다. 그는 “아이린의 내성적인 성격을 알고 있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넥슨 “메이플스토리 유저들과 소통 위한 간담회 준비할 것”
  • 2
    출근길 지하철 1호선 또 고장…코레일 “1호선 청량리역 신호 장애로 양방향 지연”
  • 3
    [증시 키워드] 스푸트니크V 공급부족 소식에 이트론ㆍ이화전기 '급등'…의약품 판매중지 결정에 바이넥스 '급락'

사회 최신 뉴스

  • 1
    유노윤호, 감염병예방법 위반으로 경찰 조사…자정까지 식당에 머물러
  • 2
    자사고 뉴타운 이전 추진 검토에 “자사고 죽이기…교육현장 교란 행위"
  • 3
    최성재 결혼, 예비신부 누구?…고등학교 동창과 백년가약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