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또 佛 '토탈' 손잡았다… 美 신재생 에너지 시장 공략

입력 2021-01-14 17:30

제보하기
한화에너지-토탈 JV 설립…향후 미주 지역 태양광 사업 공동 개발ㆍ운영

▲한화에너지(174파워글로벌)가 개발하여 운영 중인 미국 텍사스주 Oberon 1A(194MW) 태양광발전소 전경. (사진제공=한화그룹)

한화에너지가 글로벌 대형 석유 기업인 프랑스 토탈과 함께 미국의 신재생에너지 시장을 공략한다. 선제적으로 구축한 사업 역량과 글로벌 기업의 자본력을 결합해 미국 시장을 선점한다는 목표다.

한화에너지는 프랑스 토탈과 합작회사(JV)를 설립해 미국 시장에서 태양광 사업 개발과 운영을 공동으로 추진하는 데 합의했다고 14일 밝혔다.

토탈은 2025년까지 35GW(기가 와트)의 신재생에너지 발전용량을 확보하기 위해 한화에너지에 이번 합작회사 설립을 제안했다. 전 세계적인 기후변화 대응과 ‘탄소 중립’ 시대로의 변화에 맞춰 기존의 석유 중심의 사업에서 태양광 등 신재생에너지 분야로 사업을 확대하려는 것이다.

특히 토탈은 한화에너지의 미국 내 100% 자회사인 ‘174파워글로벌(Power Global)’의 태양광 사업 실적과 개발 역량을 높이 평가했다. 한화에너지와의 JV를 통해 174파워글로벌이 보유한 사업권(Pipeline)에 공동으로 투자할 계획이다.

이에 한화에너지는 174파워글로벌이 보유한 태양광발전 사업권(총 PV 10GW, ESS 10GWh) 중 일부(PV 1.6GW, ESS 720MWh)에 대해 토탈과 각각 50%의 지분을 투자해 만들게 되는 합작회사를 통해 개발, 운영할 예정이다. 미국 6개 주에 설치되는 12곳의 대규모 태양광 발전소는 미국 내 30만 가구 이상에 연간 전력을 공급할 수 있다.

한화에너지는 174파워글로벌을 비롯해 텍사스에서 전력리테일 사업을 영위하는 ‘체리엇(chariot)에너지’와 뉴욕에서 상업·산업용(C&I) 태양광발전 사업을 운영하는 ‘174파워글로벌 노스이스트(Northeast)’를 통해 미국에서 태양광발전소의 개발, 건설, 운영에 있어 풍부한 실적과 엔지니어링 역량, 대규모 사업권을 보유하고 있다.

토탈은 글로벌 에너지시장 전반의 밸류체인에서 독보적인 지위를 확보하고 있는 만큼 이번 합작회사는 미국 신재생에너지 시장에서의 안정적 확장과 지속 가능한 사업의 교두보 역할을 할 전망이다.

한화그룹은 토탈과 석유화학 분야의 합작회사인 한화토탈을 공동으로 운영하고 있다. 상호 간 사업 방향성, 투자 성향 등에 대한 이해도가 높아 파트너로서의 신뢰관계가 구축돼 있어 이번 협력도 이뤄진 것이다.

향후 한화에너지는 미국 태양광 사업을 추가로 합작회사에 이전해 토탈과의 공동 개발사업을 확대하면서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는 분야에 진출할 계획이다.

정인섭 한화에너지 대표이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느 때보다 시장의 불확실성이 높아진 상황에서 미국 신재생에너지 시장에서 안정적 확장과 지속 가능한 사업을 기대한다”라며 “이번 합작회사를 시작으로 향후 미국 신재생에너지 시장에서의 전략적 협력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줄리엔 푸제 토탈 리뉴어블 이사는 “이번 합작회사 설립은 토탈이 미국시장에서 선도적인 신재생에너지 개발자로 자리 잡고 2025년까지 세계적으로 35GW의 신재생에너지 발전용량 확보를 달성하기 위한 첫 번째 단계”라며 “한화 그룹과의 장기적인 협력을 신재생에너지 분야로 확대하고 미국의 신재생에너지 발전에 성공적으로 이바지하게 돼 매우 기쁘다”라고 전했다.

한편, 토탈은 2019년 기준 1762억 달러(약 195조 원)의 매출을 달성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특징주] 삼원강재, 국내 유일 열간압연부품 기아차등 독점공급…애플카 기대감에 상승세
  • 2
    준공업지역 개발에… 탄력받는 '고척공구상가' 재건축
  • 3
    [개장전] 증권사 추천주(1/27)

기업 최신 뉴스

  • 1
    유한양행, 에이프릴바이오와 SAFA 플랫폼 기술 활용 공동 신약개발
  • 2
    현대차, 화재난 코나 전기차 고객에 사과문…"끝까지 책임 다하겠다"
  • 3
    설 자금사정 어려운 중소기업 96.1%가 “코로나19 영향”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