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면서 그랬을리 없다" 정희원 변호사의 辨…신상털이 '적신호'

입력 2021-01-14 10:53수정 2021-01-14 15:57

제보하기

▲정희원 변호사 (출처=SBS 뉴스 캡처)

정희원 변호사가 정인이 사건 재판 양부모 변호를 맡은 뒤 한 발언으로 비난 여론에 직면했다.

14일 포털사이트 검색어 순위에 정희원 변호사와 관련된 키워드가 노출돼 눈길을 끌고 있다.

정희원 변호사는 전날 정인이 사망 사건 관련 첫 공판에서 검찰이 양모 장 씨에게 살인죄를 적용하자 장씨가 일부러 죽이려고 했겠냐는 취지의 변호와 함께 고의성이 없었음을 강조했다.

또 정희원 변호사는 피고인에 대한 믿음을 드러내기도 했다. 그는 일부 학대 사실에 대해서는 인정하면서도 "저는 (정인이 양부모)믿고 있다"고 말했다.

정희원 변호사의 이 같은 발언에 네티즌들의 성토가 이어졌다. 한 네티즌은 "사람을 변호해라 악마를 변호하지말고"라며 강하게 항의하는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정희원 변호사의 해당 발언이 알려진 후 일부 네티즌들은 정희원 변호사의 프로필 검색을 찾아 나섰다. 신상털이 우려 속에 정희원 변호사가 과거 담당한 사건까지 언급되면서 비난 여론은 더욱 가중되는 모양새다.

한편 정인이 양부모에 대한 다음 재판은 오는 2월 17일에 열릴 예정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특징주] 삼원강재, 국내 유일 열간압연부품 기아차등 독점공급…애플카 기대감에 상승세
  • 2
    준공업지역 개발에… 탄력받는 '고척공구상가' 재건축
  • 3
    [개장전] 증권사 추천주(1/27)

사회 최신 뉴스

  • 1
    비자금으로 해외부동산 매입 등 경제범죄 40여곳 적발…4600억원 빼돌리다 덜미
  • 2
    무료 우수 대학 강좌 ‘케이무크’ 올해 2배 확대
  • 3
    블랙핑크, 미국 ‘제임스 코든쇼’ 출연…‘Pretty Savage’ 첫 무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