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지역별 현황] 서울 2만1771명·경기 1만7233명·대구 8081명·인천 3409명·경북 2677명·검역소 2565명 순

입력 2021-01-12 09:41수정 2021-01-13 09:50

제보하기
서울·경기·인천 확진자, 전체 확진자의 60.89%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500명대를 기록했다. 11일 하루 동안 전국적으로 총 537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추가로 확인됐다. 전일보다 86명이 늘어난 수치다. 이로써 국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는 6만9651명이 됐다. 서울·경기·인천 확진자는 전체 확진자의 60.98%에 달한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1월 12일 0시 기준, 전일 0시 대비 537명이 추가 확진 판정을 받아 전국 확진자 수는 6만9651명으로 늘었다.

지역별로는 경기에서 175명 감염돼 가장 많았고, 서울에서 167명, 부산에서 21명, 대구에서 18명, 인천에서 21명, 광주에서 7명, 대전에서 7명, 울산에서 7명, 세종에서 1명, 강원에서 7명, 충북에서 16명, 충남에서 3명, 전북에서 12명, 전남에서 2명, 경북에서 8명, 경남에서 55명, 제주에서 2명이 발생했다. 검역소에서는 8명이 발생했다.

이로써 전국 시·도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는 △서울 2만1771명 △경기 1만7233명으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다. 이어 △대구 8081명 △인천 3409명 △경북 2677명 △검역소 2565명 △부산 2198명 △충남 1861명 △경남 1647명 △강원 1457명 △충북 1413명 △광주 1371명 △전북 950명 △대전 925명 △울산 833명 △전남 612명 △제주 489명 △세종 159명 순으로 나타났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LG전자 스마트폰 인수 후보, SK 1순위 거론
  • 2
    '1조 클럽' 제약사, 코로나19 비즈니스도 '총력'
  • 3
    'K백신' 나오나...문재인 대통령, 노바백스와 기술이전 '담판'

사회 최신 뉴스

  • 1
    임영웅 6억뷰, 100만 유튜버의 위엄…3400만 조회 영상은 무엇?
  • 2
    유재환, 32kg 감량 후 2년…요요 없는 다이어트 ‘비결은?’
  • 3
    에이미, 강제 출국 5년 만의 귀국…공항서 밝은 미소 ‘눈길’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