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형 아나운서 이상형은? 새신랑 김대헌, '자산8조' 그룹 2세 승계

입력 2020-12-05 18:32수정 2020-12-05 20:49

제보하기

(출처=SNS)

김민형 아나운서가 김대헌 호반건설 부사장과 5일 부부로서 새 출발을 시작했다.

김민형 아나운서는 이날 서울의 한 모처에서 김대헌 부사장과 백년가약을 맺었다고 다수의 매체들이 보도했다.

김민형 아나운서의 새 신랑 김대헌 부사장은 올해 33세로, 31살에 8조원대 자산의 호반건설 1대 주주가 된 것으로 알려졌다.

장남인 그는 부친 김상열 호반건설 회장, 모친 우연희 태성문화재단 이사장을 제치고 호반건설 지분 54.73%를 보유한 1대주주다. 호반건설이 그룹 지분구조상 핵심회사라는 점을 생각하면 2세 승계가 자리 잡은 것으로 비춰지고 있다.

결혼 준비 과정 때문이었는지 김민형 아나운서는 지난 10월 개인 사정으로 인해 퇴사했다고 밝혔다. 앞서 김 아나운서는 여성조선 2020년 3월호 인터뷰에서 “바빠도 연애할 시간은 항상 나는 법이니까요”라며 이상형에 대한 질문에 “제가 키가 크니까 저를 왜소하게 만들어주는 키 크고 덩치가 있으신 분. 그리고 배울 게 많은 사람이었음 좋겠어요. 제가 배우는 걸 좋아해서요"라고 언급한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셀트리온, 코로나 치료제 효과입증에도 주가 하락…30만원 배수의 진
  • 2
    [추천!경매물건] 서울 동작구 노량진동 신동아리버파크 702동 110호 등
  • 3
    [우리동네 주간 시황] 일산 집값이 한풀 꺾였다고?… '일산동구' 일주일새 1.64%↑

사회 최신 뉴스

  • 1
    조성진, 모차르트 탄생 기념 공연서 모차르트 미발표곡 세계 초연
  • 2
    [코로나19 현황] 국내 확진자 ‘총 7만4692명’ 431명 추가…지역 발생 확진자 403명- 1월 23일 0시
  • 3
    [코로나19 지역별 현황] 서울 2만3224명·경기 1만8888명·대구 8223명·인천 3640명·경북 2851명·검역 2644명 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