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어게인 11호 정체, 인스타그램 속 여전한 레이디스코드 권리세…시청자 편집 불만 폭주

입력 2020-12-01 00:00수정 2020-12-01 08:51

제보하기

(출처=JTBC 캡처)

싱어게인 11호 정체에 관심이 쏠렸다.

30일 방송된 JTBC '싱어게인'에서는 11호 소개를 두고 다른 장면으로 넘어가 시청자들의 불만이 이어졌다.

이는 '싱어게인' 첫방송 부터 시작된 시청자의 원성이었다. 가수 소개를 앞두고 다른 참가자 화면으로 넘어가서 궁금증을 유발했던 것. 같은 편집 방법이 이어지자 시청자들은 "편집 때문에 흐름이 깨진다" "방송 후 노래하는 영상만 찾아보는게 낫겠다" "교차편집이 독이 될 것 같다"라는 반응을 이어보이고 있다.

한편 싱어게인 11호의 정체는 레이디스코드의 소정으로 알려졌다. 소정은 지난 2월 소속사와의 전속 계약이 만료되며 손편지로 심경을 전했다. 소정은 "정말 많은 일들이 있었지만 견딜 수 있었던건 팬 덕분이다"라며 "또다른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소정의 인스타그램에는 여전히 멤버 故 권리세의 영상이 남겨져있다. 故 권리세의 생일을 맞아 생전 모습이 담긴 영상을 공개했다. 故 권리세는 2014년 9월 교통사고를 당해 23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추천!경매물건] 서울 동작구 노량진동 신동아리버파크 702동 110호 등
  • 2
    셀트리온, 코로나 치료제 효과입증에도 주가 하락…30만원 배수의 진
  • 3
    [1보] 뉴욕증시, 혼조 마감….다우↓나스닥↑

사회 최신 뉴스

  • 1
    [오늘의 날씨] 전국 곳곳에 눈이나 비
  • 2
    정세균 총리, 신학기 등교수업 검토 지시…"학교, 감염위험 낮아"
  • 3
    [오늘의 운세] 1월 23일 띠별 운세 : 61년생 소띠 "너무 서두르지 마라"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