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가 뭐길래…매입 문제로 갈등 빚던 30대, 아내 살해하고 투신

입력 2020-11-27 16:33

제보하기

(이투데이DB.)

아파트 매입 문제로 갈등을 빚던 30대 가장이 아내를 살해한 뒤, 투신하는 극단적인 사건이 발생했다.

경찰에 따르면 27일 오전 1시께 서울 양천구의 한 아파트에서 30대 남성 A 씨가 아내 B 씨를 흉기로 찌른 뒤 투신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구급대가 도착했을 때 A 씨는 이미 사망한 상태였다.

B 씨 역시 병원으로 긴급 이송됐으나, 끝내 숨졌다.

두 사람은 다른 아파트 매입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자금 조달 방식을 둘러싸고 갈등을 빚은 것으로 전해졌다.

사건을 수사 중인 서울 양천경찰서는 가족 등 주변인을 상대로 자세한 경위를 조사하는 한편,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시신 부검을 의뢰해 정확한 사인을 밝힐 예정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속보 네이버 "제주은행 인수 검토 한 바 없다”
  • 2
    [급등락주 짚어보기] 한국파마ㆍ필룩스ㆍ골드퍼시픽, 코로나19 치료제 소식에 ‘上’
  • 3
    정솽, 대리모 출산·낙태 논란에 심경…“중국 법 어긴 적 없다”

사회 최신 뉴스

  • 1
    ‘마약 의혹’ 비아이, 에픽하이와 협업으로 복귀…“기회 주셔서 감사해”
  • 2
    ‘연반인’ 재재 나이, 이미 비혼식 진행…“결혼은 선택일 뿐”
  • 3
    배우 박시연, 음주운전 사고…소속사 측 “숙취 풀린 줄 알았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