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뭉찬’ 정형돈, 우측 맨 끝서 무표정에 안절부절 포착

입력 2020-11-22 21:00

제보하기

(출처=JTBC '뭉쳐야찬다')

정형돈의 심상치 않은 표정이 포착됐다.

정형돈은 22일 방송된 JTBC ‘뭉쳐야찬다’에서 가장 우측에 자리, 유독 말없이 묵묵한 모습을 보였다. 정형돈은 MC들의 진행에도 참여하지 못하며 우두커니 서있는 모습이 카메라에 종종 포착됐다.

정형돈은 새 출연진 최병철 펜싱 국가대표의 축구 테스트에도 웃음을 보이지 못하며 시종일관 안절부절, 어두운 표정에서 벗어나지 못했다.

정형돈은 지난 5일 불안 증세가 재발, 방송 활동을 잠정 중단할 것임을 밝힌 바 있다. 정형돈 소속사 측은 “방송 촬영에 대한 본인 의지가 강했지만 그의 건강 상태가 더 중요하다고 판단해 충분한 상의 끝에 휴식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405명…6일 500명대 전망
  • 2
    일본, 코로나 확진 매일 2000명대…누적 16만명 넘어
  • 3
    방역당국 “거리두기 효과 불충분……유행 규모 점차 커질 것”

사회 최신 뉴스

  • 1
    방탄소년단(BTS), 'MMA 2020' 3개부문 대상…"우리 노래로 많은 사람이 힘을 낼 수 있었으면"
  • 2
    전남 영암 고병원성 AI 확진…오리 닭 50만마리 살처분
  • 3
    로또 940회 당첨번호 1등 ‘3, 15, 20, 22, 24, 41번…보너스 11번’ “1등 당첨자 8명, 당첨금 28억!”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