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니스에서 또 ‘참수’ 테러…3명 사망

입력 2020-10-30 07:34

제보하기

오전 니스의 대성당에서 흉기 테러
여성 1명 참수 당하는 등 3명 사망
프랑스 역사교사 참수 사건 2주도 안 돼 발생

▲현지시간(29일) 프랑스 니스의 노트르담 성당 근처에서 경찰관이 길을 통제하고 서 있다. 니스/AP뉴시스
역사 교사가 참수된 지 2주도 채 되지 않은 시점에 프랑스에서 다시 한 번 참수 테러가 발생했다. 이번엔 성당에서였다.

29일(현지시간) 뉴욕타임스(NYT)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10분경 프랑스 남부도시 니스의 노트르담 대성당에서 한 남성이 흉기를 들고 여성 2명과 남성 1명 등 3명을 살해하고 다수에게 상해를 입혔다. 이 중 한 여성은 참수가 된 채 발견됐다.

용의자는 1999년생 튀니지 출신 남성으로, 프랑스엔 이달 초 이탈리아를 거쳐 들어왔다. 사건 뒤 현장에서 경찰의 총에 맞고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부상 상태는 알려지지 않았다. 크리스티앙 에스트로지 니스 사장은 용의자가 체포 후에도 아랍어로 “신은 위대하다”를 외쳤다고 밝혔다.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은 이번 사건을 “이슬람 테러리스트의 공격”이라 규정하며 “이와 함께 사우디아라비아 제다에 위치한 프랑스 영사관도 공격을 받았다”고 말했다.

이번 테러는 프랑스 역사교사 사뮈엘 파티가 파리 길거리에서 참수된 지 2주도 되지 않은 시점에서 발생했다. 당시 파티는 학교 수업시간에 이슬람 예언자 무함마드를 풍자하는 만화를 학생에게 보여줬다는 이유로 체첸 출신의 이슬람 극단주의자에 의해 사살됐다.

이후 숨진 교사를 옹호하는 마크롱 대통령과 이에 반발하는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 사이에 거친 설전이 오가는 등 갈등이 불거지기도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한국거래소 “美 화이자ㆍ모더나 등 코로나 백신 관련주 모니터링”
  • 2
    장윤정 비염치료기, 코에픽 캐시워크 돈버는 퀴즈 등장 ‘ㅋㄱㄲㄱ’ 초성퀴즈 정답은?
  • 3
    베리굿 음성판정, 소속사 대표 및 매니저 확진…자가격리 돌입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종합] 종부세법·조두순방지법 등 104건 본회의 통과…공수처법은?
  • 2
    문 대통령 "내년 예산, 민생경제 회복ㆍ사회 안전망 강화 주력"
  • 3
    [종합] 내년 예산 558조, 본회의 통과…국가 채무 3.5조↑'총 956조'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