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검 “법무부 발표 내용 사실 아냐…검찰총장 중상모략”

입력 2020-10-18 15:49

제보하기

(연합뉴스)

대검찰청은 "검찰총장은 '라임 사건' 수사 전반에 대해 수차례 철저한 수사를 지시했다"며 "이와 반대되는 법무부의 발표는 사실에 근거하지 않은 내용으로서 검찰총장에 대한 중상모략과 다름없다"고 18일 밝혔다.

법무부가 이날 라임자산운용 사태와 관련해 옥중 서신을 낸 김봉현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을 직접 조사한 결과, 검찰의 수사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았다는 사실을 확인했다고 발표한 데 따른 반박이다.

대검은 "야권 관련 정치인 의혹은 내용을 보고받은 후 철저한 수사를 지시했고 이에 따라 현재도 수사가 진행 중인 사안"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검사 비위 의혹은 지난 16일 언론보도를 통해 최초로 인지했고 즉시 서울남부지검에 김 전 회장에 대한 조사 등 신속하고 철저한 수사를 지시했다"며 "전날 사안의 중대성을 고려해 재차 지시를 한 바 있다"고 덧붙였다.

대검은 "라임 사건 수사 검사의 선정은 기본적으로 남부지검의 소관 사항이고 다만 외부파견 검사의 경우는 최근 옵티머스 사건과 같이 법무부, 대검, 남부지검이 협의해서 결정했다"고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단독 다시 칼 뽑은 롯데 강희태.. 롯데자산개발 희망퇴직 받는다
  • 2
    [W인터뷰] “‘세상에 없던 폰’ 만들기…첫 샘플 받고 자신감 생겼죠”
  • 3
    [특징주] 시스웍, 샘피뉴트 코로나19 신속진단 항원키트 美 FDA 승인 소식에 상승세

사회 최신 뉴스

  • 1
    [2020 국감] 추미애 "'라임 전주' 김봉현 검사 접대, 감찰 결과 사실"
  • 2
    [2020 국감] 고용부장관 "특고 산재보험 적용 전속성 폐지 옳다고 판단"
  • 3
    '전 삼성 라이온즈' 타자 이승엽, 故 이건희 회장 별세에 "야구 사랑 크신 분" 애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