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사과, ‘펜트하우스’ 화재 사고…“부상자 치료 물심양면 지원”

입력 2020-10-07 19:26

제보하기

▲SBS 사과 (출처=SBS '펜트하우스' 캡처)

SBS 측이 ‘펜트하우스’ 촬영 중 발생한 사고에 대해 사과했다.

7일 SBS 측은 지난달 새 월화드라마 ‘펜트하우스’ 야외 촬영 중 화재가 있었음을 알리며 “두 명의 스태프가 각각 경미한 찰과상과 화상을 입었다”라고 밝혔다.

이는 고양시 일산에 위치한 SBS 탄현제작센터에서 화재 신을 촬영하던 중 불이 커지며 발생한 사고로 카메라 스태프 2명이 부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다.

이에 SBS 측은 당일 촬영을 모두 중단하고 부상자 치료에 물심양면으로 지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다행히 부상자는 이틀 만에 현장에 복귀했다.

SBS는 “놀라셨을 스태프와 연기자분들을 위해 다시 한번 사과의 말씀을 전한다”라며 “안전한 촬영 약속을 드리며 촬영을 재개한 상태”라고 설명했다.

한편 SBS 새 월화드라마 ‘펜트하우스’는 ‘언니가 돌아왔다’, ‘황후의 품격’ 등을 집필한 김순옥 작가의 신작으로 오는 26일 첫방송을 앞두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서은광 사과, ‘7’ 제스쳐 대체 뭐길래…“아물지 않는 상처 미안하다”
  • 2
    속보 삼성전자, 매년 배당 9.8조로 상향
  • 3
    [상보] 뉴욕증시, 이익 확정 매도·FOMC 실망에 급락…다우 2.05%↓

사회 최신 뉴스

  • 1
    속보 '조국 아들 인턴확인서 허위 발급' 최강욱 집행유예 2년
  • 2
    [포토] 대설주의보, 깜짝 눈썰매장
  • 3
    [포토] 함박눈 속 썰매 타는 아이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