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회 테라젠 생명정보인상에 남진우 한양대 교수

입력 2020-09-29 13:55

제보하기

한국생명정보학회가 선정하고 테라젠바이오가 후원하는 ‘제2회 테라젠 올해의 생명정보인상’ 수상자로 남진우(45·사진) 한양대 생명과학과 교수가 선정됐다.

남 교수는 서울대 바이오정보기술연구소, 미국 MIT 화이트헤드연구소 등을 거쳐 2012년부터 한양대 교수로 재직하면서 지금까지 신규 비암호화 유전자 동정과 질병 발생 연관 치료 표적 유전자 예측 및 이를 활용한 맞춤형 치료 연구를 수행해 왔다. 특히 최근 마이크로 RNA(리보핵산)에 의한 새로운 유전자 조절 기전 규명을 통해 의료에 활용되는 표적 유전자 예측의 정확도를 높여 난치성 질환 치료에 기여한 바 있다.

또한 남 교수는 지난해 여성 세포 X염색체 2개 중 1개의 불활성화에 관여하는 ‘긴 비암호화 RNA(lncRNA)’ 영역을 밝혀낸 데 이어, 대규모 유전체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난치성 식도암에서 나타나는 식도편평상피세포 발생에 관여하는 LncRNA 유전자를 발견하는 등 정밀의료 분야 발전에 크게 공헌했다.

테라젠 올해의 생명정보인상은 유전자 정보 분석 등 정보기술(IT)을 활용한 각종 생명정보 처리 분야(BI·바이오 인포매틱스)의 우수 과학자 지원을 위해 지난해 제정됐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내일날씨] 11월 맞아 전국 곳곳 가을비…미세먼지 ‘좋음~보통’
  • 2
    '담원' 롤드컵 우승…3년만에 소환사의 컵 품에 안아
  • 3
    낚싯배 원산안면대교 교각 충돌...3명 사망·19명 부상

기업 최신 뉴스

  • 1
    '담원' 롤드컵 우승…3년만에 소환사의 컵 품에 안아
  • 2
    '코리아세일페스타' 내일 개막…온ㆍ오프라인 할인 혜택은?
  • 3
    삼성 하반기 GSAT 온라인 시험…상반기보다 난이도 평이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