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AI·RPA' 활용 자금세탁방지 시스템 고도화

입력 2020-09-08 11:24

제보하기

신한은행은 자금세탁방지(AML) 업무에 인공지능(AI), 로봇프로세스자동화(RPA) 등 디지털 기술을 적용하는 고도화 프로젝트를 완료했다고 8일 밝혔다.

해당 프로젝트는 자금세탁방지 업무와 관련해 국내외 감독기관의 요구 조건을 충족하기 위해 시작됐다. 신한은행은 글로벌 스탠다드 수준의 업무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지난 4월부터 이 프로젝트를 추진했다.

우선 자금세탁 의심거래 보고 업무에 머신러닝 기법을 도입했다. 기존에는 해당 업무 전문가의 판단에 따라 자금세탁 위험거래 보고 대상을 선정했다. 달라진 프로젝트에서는 머신러닝을 활용해 자금세탁 위험도 측정 모델을 개발했고, 고위험 의심거래 탐지의 정확도를 높였다.

또한 자금세탁 의심거래 보고를 위한 정보 수집에 RPA를 도입해 금융정보의 수집 및 정리 업무를 자동화했다. 동시에 자금세탁방지 업무 현황을 한눈에 볼 수 있는 대시보드를 설계해 보고 체계를 효율화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신한은행의 노하우가 축적된 AI 및 RPA 기술을 자금세탁방지 업무에 적용했다”며 “앞으로도 자금세탁방지 및 은행 업무 전반에 대한 혁신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속보 삼성전자, 매년 배당 9.8조로 상향
  • 2
    삼성전자, 새 주주환원책으로 주가 부양할까
  • 3
    [상보] 뉴욕증시, 이익 확정 매도·FOMC 실망에 급락…다우 2.05%↓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이시각 상한가] 현대비앤지스틸우(▲34500) - 28일 오전 11시30분
  • 2
    [시황_정오] 코스닥 967.52p, 하락세 (▼18.4p, -1.87%) 지속
  • 3
    [시황_정오] 코스피 3075.71p, 하락세 (▼46.85p, -1.50%) 지속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