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고켐바이오, 中하버바이오메드와 ADC 공동개발 계약

입력 2020-09-07 13:22

제보하기

레고켐바이오사이언스는 중국 하버바이오메드와 '항체약물복합체(ADC)' 공동개발 계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계약에 따라 양사는 하버바이오가 보유한 차세대 항체와 레고켐바이오의 ADC 플랫폼기술을 적용해 다양한 고형암을 대상으로 하는 ADC 치료제를 개발할 예정이다.

하버바이오는 항암제, 자가면역질환 및 코로나19 치료제 등 항체기반 신약개발에 주력하고 있으며, 자체 보유한 형질전환 마우스 항체플랫폼(Harbour Mice®)활용한 완전 인간화항체 발굴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면역항암제와 자가면역질환 등 10개 이상의 임상단계 파이프라인을 포함해 총 30여개의 파이프라인을 갖췄으며, 이번 레고켐바이오와의 공동개발을 통해 ADC 분야로 개발영역을 확대할 예정이다.

김용주 레고켐바이오 대표이사는 “이번 공동개발계약을 통해 고형암 분야에 매우 경쟁력 있는 새로운 파이프라인을 보유하게 됐다”고 말했다.

회사 관계자는 “최근 레고켐바이오의 ADC 원천기술이 가진 링커의 혈중안정성과 암세포 특이적으로 활성화되는 톡신을 포함한 차별적 장점들이 전 세계 다양한 항체 회사들로부터 관심을 받고 있다”면서 “현재 여러 항체파트너사와 ADC 공동개발계약을 추진하고 있어 현재 임상을 준비하고 있는 기존 파이프라인에 더해 글로벌시장에서 경쟁력 있는 다수의 ADC 신약 파이프라인이 지속적으로 확보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데이터모니터가 지난해 9월 발간한 ADC산업분석리포트에 따르면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은 ADC파이프라인을 보유한 기업에 미국의 1세대 ADC기업인 이뮤노젠, 다국적 제약사 애브비와 함께 레고켐바이오가 공동 1위에 오른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이상민 해명, 샴푸 뒷광고 논란…알고 보니 업체 탓? “연결 지어 죄송해”
  • 2
    유지나, 송해와 각별한 정…어쩌다 부녀지간 됐나 ‘뭉클’
  • 3
    오나라 나이, 40대에 예능 첫 고정…“유재석과 함께한 건 가문의 영광”

기업 최신 뉴스

  • 1
    롯데백화점, 30일부터 7일간 ‘코리아 패션 마켓 시즌2’ 실시… 중소 패션 업체 돕는다
  • 2
    한샘, ‘유령회사’ 세워 불법 비자금 44억 조성 의혹
  • 3
    지놈앤컴퍼니, 코스닥 상장 예비심사 통과…연내 이전상장 추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