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순당, 1000억 유산균 막걸리 2년 만에 200만 병 판매

입력 2020-08-20 09:01

제보하기

▲국순당의 1000억 유산균 막걸리가 누적판매량 200만 병을 넘어섰다. (사진제공=국순당)
국순당의 ‘1000억 유산균 막걸리’가 200만 병 판매를 돌파했다.

국순당은 2018년 5월 첫 선을 보인 ‘1000억 유산균 막걸리’가 출시 2년여만인 지난달 말 누적판매량 200만 병을 넘어섰다고 20일 밝혔다.

국순당은 장내 유해균 증식 억제와 장 활동 활성화 등의 장 건강에 도움이 되는 식물성 유산균을 자주 마시는 막걸리에 담아 생활 속 음용만으로도 소비자가 유산균의 효과를 누릴 수 있도록 하고자 ‘1000억 유산균 막걸리’를 개발했다.

이 제품은 기존 막걸리 대비 약 1000배 가량 많은 식물성 유산균을 담은 것이 특징이다.

가격도 1000원대가 대부분인 막걸리 시장에서 유산균 강화 막걸리라는 프리미엄을 반영한 3000원대 가격을 책정해 고급화 전략을 펼쳤다.

국순당은 ‘1000억 유산균 막걸리’의 인기에 힘입어 지난 4월 시리즈 제품으로 내 몸속 유산균을 키우는 프리바이오틱스 성분이 함유된 ‘1000억 프리바이오 막걸리’를 선보였다. 최근에는 ‘1000억 프리바이오 막걸리 캔’까지 출시하는 등 라인업을 확대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나훈아 나이, “마이크 놓을 때 됐다”…김동건 아나운서 “100살까지 노래해 달라”
  • 2
    려욱 열애, 상대는 걸그룹 출신 아리…신천지 의혹 무슨 일?
  • 3
    줄리엔강 해명, 교관 폭행설…‘가짜사나이’ 인기에 루머도 폭발

기업 최신 뉴스

  • 1
    비트코인, 두 달째 1만 달러 횡보…10월 전망은?
  • 2
    기초과학연구원, 용기 하나로 화학합성 제어하는 새 화학 플랫폼 개발
  • 3
    러시아, 전세계 두번째 국가 승인 코로나백신 출시 초읽기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