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통영 바닷장어 마리당 2664원에 판다

입력 2020-08-06 06:00

제보하기
6일부터 일주일간 바닷장어 행사…바닷장어 회(붕장어회), 초저온 숙성 통해 1팩 9920원

(사진제공=이마트)

이마트가 코로나19로 일본 수출ㆍ국내 소비가 줄어 어려움을 겪는 통영 바닷장어 어가 돕기에 나선다.

이마트는 6부터 12일까지 일주일간 손질 생물 바닷장어 3마리(마리당 100g~120g)를 신세계 포인트 카드 적립 시 7992원에 판매한다. 한 마리로 환산하면 2664원으로, 기존 이마트 바닷장어 한 마리 가격이 5000원 내외인 것과 비교해 45%가량 저렴하다.

이마트는 이번 행사를 위해 일주일 기준 역대 최대 물량인 40톤의 바닷장어를 확보했다. 지난해 말복 주간(8월8~14일) 바닷장어 판매량이 8톤 인 것을 고려하면, 바닷장어 최대 성수기라는 말복보다 5배 많은 양이다.

특히, 이마트는 유통업계에서 쉽게 맛볼 수 없었던 바닷장어 회(붕장어회) 한 팩을(160g 내외) 신세계 포인트 카드 적립 시 9920원에 선보인다. 보통 바닷장어 회는 살아있는 장어를 운반해야 하는 만큼 물류상 어려움이 있지만, 이마트는 살아있는 바닷장어를 산지에서 바로 회로 만들어 0-2도 초저온 냉장고에 10시간가량 숙성, 유통하는 방식으로 대형마트에서 보기 어려운 바닷장어 회를 판매하게 됐다.

이마트가 저렴하게 생 바닷장어를 선보이게 된 이유는 코로나19로 일본 수출 하락 및 소매 매출 부진 등으로 통영 근해통발수협 냉동 바닷장어 재고가 최대 수위로 올라 어려움을 겪고 있기 때문이다.

실제로, 바닷장어 일본 수출은 크게 줄었다. 수출입 무역 통계에 따르면, 올해 1~6월 대일(對日) 바닷장어 수출량은 1075톤으로, 작년 동기대비 33%가량 감소했다. 수출금액은 1194만4000불로 전년 대비 43%가량 감소했다

통영 근해통발수협의 바닷장어 재고는 올해 6월 기준 약 782톤가량으로, 작년 6월 재고가 367톤인 것을 볼 때 약 두 배 이상 증가했다. 특히 냉동 바닷장어 재고량 상승은 생 바닷장어 출하에도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문제가 된다.

냉동 바닷장어 재고가 너무 많아 지금 생산된 생물 바닷장어들이 냉동 비축에 들어갈 수 없고, 시중에 풀린 바닷장어 양은 늘었지만, 여름철 긴 장마로 인해 소비되지 못하는 이중고를 겪고 있다.

문부성 이마트 장어 바이어는 “코로나19 확산 이후 소비, 수출 부진으로 장어 어가에 큰 어려움이 지속해 반전의 기회를 만들어 보고자 이번 행사를 기획하게 됐다”라며 “장어는 우리나라의 대표 보양식으로, 단순 여름 보양식이 아닌 사계절 건강식이 될 수 있도록 장어 어가와 협력해 다양한 행사를 기획할 것”이라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급등락주 짚어보기] 지혈제 유럽인증 인증 기대감에 이노테라피 '상한가'…휴머니젠 수혜주 케이피엠테크ㆍ텔콘RF제약 '하한가'
  • 2
    SM 사과, 투표로 유닛 결정?…팬들 반발에 '급수정'
  • 3
    김선정 결혼, 비연예인 남성과 11월 화촉…품절녀 대열 합류

기업 최신 뉴스

  • 1
    의약품 품질관리 기준 글로벌 가이드라인에 맞춘다
  • 2
    과기정통부, 현대HCN 분할 변경 신청 조건부 승인
  • 3
    [헬스TALK] 팔이 부러진 듯한 통증 '석회성 건염', A부터 Z까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