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김학래 아들, 미혼모 이성미 고백에 비난 일자 "문구 수정"

입력 2020-07-06 23:06수정 2020-07-06 23:29

제보하기

(출처=TV조선 캡처)

가수 김학래가 과거 스캔들을 언급했다.

6일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마이웨이'에서는 가수 김학래가 출연해 개그우먼 이성미와의 스캔들을 언급하며 "어른들의 일로 가장 피해를 받은 건 태어난 아이다"라고 전했다.

지난해 이성미는 TV조선 '두 번째 서른'에 출연하며 미혼모로 첫째 아들을 출산했다는 사실을 공개했다. 당시 아이의 아빠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지만 이미 인터넷 상에서는 두 사람의 결혼설이 파다하게 퍼졌던 상황이었다.

이에 가수 김학래는 자신의 블로그에 장문의 글을 남겼다. "사귀던 여자를 임신시켜 놓고 도망간 파렴치한 사람이 아니"라며 "아이의 임신은 내가 허락한 것이 아니었다"라는 입장을 전했다.

하지만 가수 김학래의 "임신을 허락한 것이 아니었다"라는 문구에 국민적 공분을 샀고 이내 "예상치 못한 임신 통보에 출산 포기를 그녀와 평화롭게 합의했다"라고 문구를 수정했다.

한편 김학래는 1957년 생으로 올해 나이 64세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임영웅 소감, ‘미스터트롯’ 콘서트서 맞은 데뷔 4주년…“모두 여러분 덕”
  • 2
    FNC 공식입장, 권민아 연락에 침묵한 이유…“지민은 일반인의 삶 살 것”
  • 3
    FNC 공식입장, 권민아가 의지한 초아…“난 언니가 좋아”

사회 최신 뉴스

  • 1
    [내일 날씨] 태풍 ‘장미’ 북상 중… 내일 전국에 많은 비
  • 2
    올림픽대로·강변북로 통제… 내일 출근길 대란 '비상'
  • 3
    '복면가왕' 와! 여름이다 숀리 누구?…유명 헬스 트레이너 "나도 피자 좋아해"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