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컴MDS, AI·IoT 물적 분할해 신규법인 ‘한컴인텔리전스’ 설립

입력 2020-04-10 17:39

제보하기

▲한컴 MDS CI. (사진제공=한컴MDS)

한컴MDS는 인공지능과 사물인터넷 사업부문 분할을 추진한다고 10일 밝혔다.

한컴MDS는 이날 공시를 통해 AI, IoT 중심으로 이뤄진 ‘인텔리전스’ 사업부문을 물적 분할하고 신규 법인을 설립 계획을 밝혔다. 분할 신설되는 법인명은 ‘한컴인텔리전스’로 한컴MDS가 100% 지분을 갖는 비상장사다.

신설법인의 대표이사는 한컴MDS에서 해당 사업부문 대표를 맡고 있는 지창건 사장이 내정됐다.

‘한컴인텔리전스’의 주요 사업군은 머신러닝, 빅데이터, 안면인식 솔루션을 비롯해 자체 기술로 개발한 IoT 플랫폼인 ‘NeoIDM’이다.

한컴MDS의 주력 사업인 임베디드 개발 사업부문과 자율주행, 스마트팩토리 등 초기 단계 신사업들은 상장사인 한컴MDS에 존속하며, 신설법인과의 유기적인 사업협력을 지속해나갈 방침이다.

한컴MDS 관계자는 “이번 분할을 통해서 재무구조 개선으로 수익성을 강화하고, 경영의 독립성과 전문성 보장으로 사업경쟁력을 높이는 한편, 사업성과에 대한 철저한 책임경영체제를 확립함으로써 사업경쟁력이 제고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특히 이번 분할은 IPO를 전제로 한 만큼, 미래 지속성장을 위한 투자 차원에서 분할을 단행했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콜드플레이 방한, 인천공항 목격담에 떠들썩…K팝 스타와 협업하나?
  • 2
    박수홍, 친형 논란 후 유튜브 인기 UP…한 달 만에 70만 구독자 ‘깜놀’
  • 3
    정부, 원양 컨테이너 최대 선복량 120만TEU에서 상향 검토

기업 최신 뉴스

  • 1
    IT업계, 연봉 전쟁 2라운드 “개발자 모셔라”…인재 영입전 본격화
  • 2
    단독 롯데마트 동남아 진격…20일 베트남 나트랑에 15호점 오픈
  • 3
    이마트24, 말레이시아에 진출…“상반기 개점 목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