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생계자금 지원 시기 놓고 언쟁 中…권영진 대구시장 실신

입력 2020-03-26 15:59

제보하기

(뉴시스)

권영진 대구시장이 실신해 시장실로 옮겨졌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26일 오후 3시께 대구시의회 본회의가 끝날 무렵 실신했다. 긴급생계자금의 신속 지원을 촉구하던 더불어민주당 이진련 대구시 의원과 언쟁을 벌이다 자리에 주저앉았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곧바로 청원경찰 등에 업혀 시장실로 옮겼으나 경북대병원 응급실로 후송됐다. 그는 이날까지 35일째 대구시장실에서 생활하고 있다.

권영진 대구시장이 실신하면서 이날 오후 4시로 예정된 전국시도지사협의회 임시회의는 연기됐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증시 키워드]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기대감에 신풍제약ㆍ셀트리온 '강세'…씨젠도 '급등'
  • 2
    윤종신 귀국, 모친 건강상태 어떻길래?…출국한 지 8개월 만에 한국으로
  • 3
    [종합] 방대본 "이주부터 혈장치료제 임상시험…신천지 혈장, 본제품 생산에 활용"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한은 14일 15차 시장안정용 무제한 RP매입 91일물 0.58% 모집
  • 2
    통합당 사모펀드 특위 "청와대, 이혁진 전 대표 출국 가능한 상태인지 밝혀라"
  • 3
    정부 "7ㆍ10 후속 주택공급 대책, 한두 달 내 성과 만들어낼 것"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