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함 10주기, 온라인에선 "감사합니다. 잊지 않겠습니다"

입력 2020-03-26 09:13

제보하기

(출처=천안함 피격사건 10주기 및 제 5회 서해수호의 날 사이버 추모관. 캡처)

천안함 10주기를 맞아 온라인에서 추모 물결이 이어지고 있다.

25일 기준으로 해군 인터넷·인트라넷 홈페이지에 각각 개설된 '천안함 피격사건 10주기와 제5회 서해수호의 날 사이버 추모관'에 총 1만3700여 송이가 헌화 됐다. 이날 오후 2시 기준 군 내부 통신망인 인트라넷 추모관에는 1만3000여 송이가 헌화 됐고, 5300여 개의 추모글이 달렸다. 외부망인 인터넷 추모관에는 770여 송이가 헌화 됐고, 540여 개 추모글이 올라왔다.

인터넷 커뮤니티에서도 관련 글이 올라오고 있다. 한 인터넷 커뮤니티에서는 '잊지않겠습니다'라는 제목으로 천안함과 희생 장병들의 얼굴이 올라와 애도의 뜻을 표현했다. 댓글에도 "감사합니다", "평소에 잊고 살지만 이렇게 되새기게 해줘서 좋다"고 달렸다.

27일 열릴 예정인 '서해 수호의 날' 기념식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해 과거보다 소규모로 열릴 예정이다. 국가보훈처 관계자는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키면서 의미 있게 행사를 열도록 준비 중이다. 코로나19로 행사 규모는 다소 축소했다"고 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불타는 청춘’ 도원경 나이, 결혼 여부는?…“아이는 낳고 싶어”
  • 2
    속보 7.8조 '4차 추경안' 59년 만에 본화의 통과
  • 3
    K2 김성면 누구, 파산으로 우울증까지…“종교와 가족으로 버텨”

사회 최신 뉴스

  • 1
    '50억대 횡령' MB 처남댁 권영미, 집행유예 확정
  • 2
    [출근길] 출장마사지 피싱 사이트 '예약금 43억 챙기고 연락 두절'·정부 "독감 백신 상온노출로 접종 중단" 外 (사회)
  • 3
    [출근길] 장재인, 과거 성폭력 피해 고백·개그맨 박휘순, 1년 열애 끝에 11월 결혼·이지훈 소속사 "사생활 침해-폭언 없었다"·김민형 아나운서, 10월 말 SBS 퇴사·'코로나 확진' 김원해-허동원 최종 음성 '완치' (연예)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