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자회사 ZKW, 오스트리아 차량램프 생산량 감축

입력 2020-03-24 14:05

제보하기

▲LG전자가 인수하는 ZKW 본사 사옥 전경 (사진제공=LG전자)

LG전자의 자회사인 차량 조명업체 ZKW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오스트리아 공장 생산량 감축에 나섰다.

24일 ZKW에 따르면 지난 19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오스트리아 비젤버그, 하그, 디타크 공장 생산량을 줄이기로 했다고 밝혔다.

올리버 슈베르트 ZKW 최고경영자(CEO)는 생산 중단 가능성에 대해서도 언급하며 “회사는 단축 근무와 재택근무도 운영하고 있다”고 말했다.

ZKW는 주요 공급사의 차량 생산계획에 따라 부품 생산 물량을 탄력적으로 조절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오스트리아 차량용 헤드램프 제조회사인 ZKW는 BMW, 아우디 등 글로벌 완성차 업체를 고객사로 뒀다. 2018년 LG전자에 인수됐다. LG전자는 지난해 말 VS(자동차부품솔루션) 사업본부가 담당했던 차량용 램프 사업 등을 ZKW에 넘겼다.

ZKW는 고객사 운영 상황과 정부 지침에 따라 추가적인 조치를 취하고, 글로벌 태스크포스(TF)와 긴밀하게 협력해 신속 대응하겠다는 계획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이상민 해명, 샴푸 뒷광고 논란…알고 보니 업체 탓? “연결 지어 죄송해”
  • 2
    유지나, 송해와 각별한 정…어쩌다 부녀지간 됐나 ‘뭉클’
  • 3
    오나라 나이, 40대에 예능 첫 고정…“유재석과 함께한 건 가문의 영광”

기업 최신 뉴스

  • 1
    롯데백화점, 30일부터 7일간 ‘코리아 패션 마켓 시즌2’ 실시… 중소 패션 업체 돕는다
  • 2
    한샘, ‘유령회사’ 세워 불법 비자금 44억 조성 의혹
  • 3
    지놈앤컴퍼니, 코스닥 상장 예비심사 통과…연내 이전상장 추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