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리네어 레코즈와 결별’ 도끼 근황, 미국서 스웨그 넘치는 일상…2018년 떠났다

입력 2020-02-06 22:20

제보하기

▲도끼가 일리네어 레코즈와 결별했다. (출처=도끼 SNS)

래퍼 도끼의 근황이 눈길을 끈다.

6일 도끼가 일리네어 레코즈와 결별한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이에 도끼의 일상에도 관심이 쏠렸다.

일리네어 레코즈는 지난 2011년 도끼가 더콰이엇과 함께 만든 회사다. 도끼의 홀로서기가 더욱 화제가 되는 것도 이 때문이다. 도끼는 자신이 설립하고 약 9년간 몸담았던 회사와 결별했다.

현재 도끼는 미국에서 생활하고 있다. 독립 소식이 전해진 이 날에도 도끼는 SNS를 통해 미국에서의 일상이 담긴 사진을 게재했다. 도끼의 미국 생활은 꽤 오래전부터 이어져 왔다.

지난해 11월에는 캘리포니아에서 보석 외상 논란에 휘말리기도 했다. 당시 일리네어 레코즈 측은 “도끼가 2018년 11월부로 모든 지분과 대표직을 정리하고 미국으로 갔다”라고 선을 긋기도 했다.

한편 도끼는 1990년생으로 올해 나이 31세다. 2006년 마이크로닷과 함께 힙합 듀오 ‘올 블랙’으로 데뷔해 활동을 시작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급등락주 짚어보기] 지혈제 유럽인증 인증 기대감에 이노테라피 '상한가'…휴머니젠 수혜주 케이피엠테크ㆍ텔콘RF제약 '하한가'
  • 2
    SM 사과, 투표로 유닛 결정?…팬들 반발에 '급수정'
  • 3
    하희라 딸 근황에 '모전여전' 미모 유전자 물려 받은 ★2세 '눈길'

사회 최신 뉴스

  • 1
    중수본 '개천절 집회 제한' 의견서 서울행정법원에 제출
  • 2
    '상온 노출 백신' 4개 지역에서 최소 224명에 접종
  • 3
    [내일 날씨] 전국 구름 많고 선선…일부지역 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