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증권, 작년 사상 최대 순익 ‘3918억’…주당 1700원 배당

입력 2020-01-30 18:21

제보하기

삼성증권이 작년 사상 최대 순이익을 달성했다.

삼성증권은 지난해 매출액이 6조6586억 원으로 36.2% 늘었고 당기순이익이 3918억 원으로 17.3% 증가했다고 30일 밝혔다.

같은 기간 연결기준 영업이익은 5175억 원으로 전년 대비 13% 증가했다.

삼성증권 관계자는 “순이익이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며 “자기자본운용 및 투자은행(IB) 부문에서의 실적 호조로 이익이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삼성증권은 이날 보통주 1주당 1700원의 현금배당을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배당금 총액은 1518억 원이며 시가배당률 4.3%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장외시황] 큐라티스, 코로나19 치료제 ‘스푸트니크V’ 컨소 포함…2일 연속 상승
  • 2
    '제약 빅5' 지난해 실적, 코로나로 갈린 희비 '뚜렷'
  • 3
    [분양 특집] 우미건설 ‘파주 운정신도시 우미린 더 퍼스트’ 공급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국민연금 지난해 기금운용 수익률 9.7%… 2년 연속 기금운용 수익금이 보험료 수익금 초과
  • 2
    국내 사모펀드 제도 6년만에 개편… 10%룰 없어지고 대출 허용되는 PEF ‘화색’
  • 3
    [오늘의 공시] 현대차ㆍSKㆍ일진전기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