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텐드업’ 서동주, 이혼은 면접에 유리하다…SNS로 밝힌 후기 “웃어넘겨 달라”

입력 2020-01-29 18:22

제보하기

(출처=서동주SNS)

방송인 서동주가 ‘스탠드업’ 출연 소감을 전했다.

29일 서동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심각하게 생각 말고 웃어 넘겨주시면 좋을 것 같다”라고 ‘스탠드업’ 출연 소감을 밝혔다.

앞서 서동주는 28일 방송된 KBS2 ‘스탠드 업’에서 이혼을 주제로 유쾌한 강연을 펼쳤다. 이 과정에서 “이혼은 면접을 볼 때 유리하다. 인생사에 대해 이야기하면 면접관의 눈이 초롱초롱해진다”라며 “클럽은 가고 싶은데 원나잇은 하고 싶지 않은 분들에게 이혼을 추천한다” 등의 발언을 했다.

이에 시청자는 “당당한 이혼 좋다”, “이혼해도 밝게 살 수 있다는 걸 보여줘서 좋다”, “힘차게 사는 것 같아 보기 좋다”라고 응원했지만, 일부에서는 “이혼이 자랑인가”, “이혼이 장난도 아니고” 등의 반응도 보였다.

이에 서동주는 “‘스탠드 업’이란 게 원래 헛소리도 많이 하고 과장되게 이야기하는 코al디”라며 “심각하게 생각 말고 웃어 넘겨주시면 좋을 것 같다”라고 심경을 전했다. 그러면서 “개그는 개그일 뿐 다큐멘터리로 만들지 말자”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한편 서동주는 2010년 재미교포 남성과 결혼했지만 5년만인 2015년 이혼했다. 현재는 샌프란시스코에서 변호사로 활동 중이며 최근 국내 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맺고 방송 활동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정부, 담배ㆍ소주 값 공식화…"한 갑당 OECD 평균은 7달러, 우리는 4달러"
  • 2
    상암 롯데몰 서울시 심의 통과...이르면 상반기 착공
  • 3
    [특징주] 삼원강재, 국내 유일 열간압연부품 기아차등 독점공급…애플카 기대감에 상승세

사회 최신 뉴스

  • 1
    강풍ㆍ폭설 예보에 중대본 1단계 가동…비상근무 돌입
  • 2
    ‘TV는 사랑을 싣고’ 홍지민, “통통해서 협찬 안 돼”…직접 제작한 드레스 ‘눈길’
  • 3
    대한변협 차기 회장에 이종엽 변호사 당선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