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노래자랑’ 송해 대신 이호섭 MC 진행…감기몸살로 인한 입원 ‘다시 복귀’

입력 2020-01-26 13:07

제보하기

(출처=KBS1 '전국노래자랑' 방송캡처)

이호섭-임수민이 송해를 대신해 ‘전국노래자랑’의 MC로 나섰다.

26일 방송된 KBS1 ‘전국노래자랑’은 설 특집으로 ‘돌아온 전설’ 편으로 펼쳐졌다.

이날 ‘전국노래자랑’은 작곡가 겸 MC 이호섭과 아나운서 임수민의 MC로 진행됐다. 그동안 ‘전국노래자랑’ 출연 후 인터넷 등을 통해 화제가 됐던 그렉 프리스터, 지병수, 최병주 등이 반가운 얼굴 13팀이 출연해 무대를 꾸몄다.

특히나 안타까운 것은 ‘전국노래자랑’의 오랜 MC 송해의 부재였다. 송해는 설 특집 녹화 무렵 지난해 12월 말 감기 몸살로 병원에 입원했다가 2주 만에 퇴원했다. 당시 송해의 입원 이유가 폐렴으로 알려져 많은 이들에게 걱정을 안기기도 했다.

한편 송해는 지난 13일 퇴원 후 복귀를 앞두고 있다. 송해는 1927년생으로 올해 나이 92세다. 약 39년 동안 ‘전국노래자랑’을 진행해오고 있다.

송해를 대신해 MC 자리에 오른 이호섭은 ‘전국노래자랑’의 심사위원으로 오래 활동한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정부, 담배ㆍ소주 값 공식화…"한 갑당 OECD 평균은 7달러, 우리는 4달러"
  • 2
    상암 롯데몰 서울시 심의 통과...이르면 상반기 착공
  • 3
    “K백신ㆍ치료제 끝까지 지원한다”…제약 자주권 확보에 '속도'

사회 최신 뉴스

  • 1
    박은석 해명, “파양 부인하고 싶지 않다” 직접 밝힌 강아지 파양 논란
  • 2
    강풍ㆍ폭설 예보에 중대본 1단계 가동…비상근무 돌입
  • 3
    ‘TV는 사랑을 싣고’ 홍지민, “통통해서 협찬 안 돼”…직접 제작한 드레스 ‘눈길’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