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제국 檢 넘겨졌다…"스마트폰 압수" 性추문 수사망 좁혀져

입력 2020-01-22 15:30

제보하기
류제국, 피소 2개월여 만 검찰 송치

(연합뉴스)

지난해 은퇴한 프로야구 선수 류제국이 검찰 수사를 받게 됐다. 성 추문과 관련한 당국의 수사 결과에 귀추가 주목된다.

22일 엠스플뉴스 보도에 따르면 지난 14일 서울 성동경찰서가 류제국을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한 사실이 뒤늦게 확인됐다. 류제국은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제13조 위반' 혐의에 처한 상태다.

류제국은 지난 2019년 11월 다수 여성에 의해 고소를 당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앞서 8월 돌연 은퇴 발표를 한 지 3개월여 만이었다. 경찰이 파악한 류제국의 혐의에 대해서는 구체적으로 공개되지 않은 상태다.

경찰이 지난달 류제국의 스마트폰을 압수해 포렌식을 진행 중인 것으로도 드러났다. 다만 해당 포렌식 경과에 대해서는 알려지지 않았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상보] 국제유가, 달러 강세·증산 가능성에 하락...WTI 3.2%↓
  • 2
    [상보] 뉴욕증시, 미 국채금리 주시 속 혼조...나스닥 0.56%↑
  • 3
    비트코인 능가하는 야생의 세계…알트코인 광풍에 사기도 판쳐

사회 최신 뉴스

  • 1
    식약처, '1번 맞는' 얀센 코로나 백신 허가심사 착수
  • 2
    서울 코로나19 확진자 131명 증가…사망자 3명 추가
  • 3
    코로나19 백신 첫날 1만8489명 접종…서울 1922명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