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석조, 장관 신임 '상사'에 막말…"曺 잘못 없다고?"

입력 2020-01-20 08:45

제보하기
양석조, 조국 전 장관 두고 심재철 부장과 대립각

(출처=SBS 방송화면 캡처)

양석조 대검찰청 반부패부 선임연구관이 조국 전 장관 수사와 관련해 상사에게 막말을 했다.

지난 19일 SBS 보도에 따르면 18일 밤 한 초상집에서 특정 검사 간부 간 마찰이 빚어졌다. 양석조 선임연구관이 심재철 대검 반부패부장에게 반말을 하는 등 강하게 항의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심 부장은 최근 추미애 법무부 장관에 의해 신임된 인물이다.

이같은 마찰은 조국 전 법무부 장관에 대한 엇갈린 시각이 단초가 됐다. 심 부장은 최근 "조 전 장관의 혐의를 전면 재검토해야 한다"라고 주장해 왔고, 양석조 연구관이 이에 대해 반발한 것.

양석조 선임연구관은 초상집에서 "(심재철 부장이) 조국이 무혐의래요"라면서 "당신이 검사냐"라고 폭언을 쏟아낸 것으로 전해진다. 당시 현장에서는 수십 명의 검사들이 자리에 있었다는 후문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정부, 담배ㆍ소주 값 공식화…"한 갑당 OECD 평균은 7달러, 우리는 4달러"
  • 2
    상암 롯데몰 서울시 심의 통과...이르면 상반기 착공
  • 3
    [특징주] 삼원강재, 국내 유일 열간압연부품 기아차등 독점공급…애플카 기대감에 상승세

사회 최신 뉴스

  • 1
    강풍ㆍ폭설 예보에 중대본 1단계 가동…비상근무 돌입
  • 2
    ‘TV는 사랑을 싣고’ 홍지민, “통통해서 협찬 안 돼”…직접 제작한 드레스 ‘눈길’
  • 3
    대한변협 차기 회장에 이종엽 변호사 당선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