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트롯’ 최현상-김인석, 아이돌·개그맨 벗고 ‘트로트’ 열창…올 하트 주인공은?

입력 2020-01-17 00:35

제보하기

(출처=TV조선 '미스터트롯' 방송캡처)

‘미스터트롯’에 출연한 최현상과 김인석이 화제다.

16일 방송된 TV조선 ‘미스터트롯’에서는 아이돌 ‘오션’ 출신 최현상과 개그맨 김인석이 대디부로 참가해 트로트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도전장을 내민 김인석은 19년 차 개그맨이다. 그는 “웃기는 직업이지만 노래로 웃기지 않겠다”라고 진지한 모습을 보이며 김빡의 ‘오마가쓰리’를 열창했다.

특히 김인석은 미스터트롯에 도전장을 낸 다른 개그맨들과 경쟁을 통해 선발된 ‘개그맨 대표’이기도 하다. 대표로 선발된 만큼 다른 노래 실력으로 심사위원단을 깜짝 놀라게 했으며 올 하트를 받아 이변을 만들어냈다.

대디부에는 아이돌 출신의 참가자도 있었다. 바로 아이돌 그룹 오션의 메인보컬로 활약하던 최현상이다. 특히 그는 아이돌 출신이지만 현역 트로트 가수이기도 하다. 2015년 오션 탈퇴 후 보컬 트레이너로 활동하다가 2017년 트로트 가수로 전향해 활동했다.

베테랑인 만큼 큰 기대가 이어졌다. 최현상은 최성수의 ‘해후’를 선곡해 명품 고음을 뽑아냈지만 13개의 하트 중 10개를 받아 아쉬움을 남겼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셀트리온 코로나19 항체치료제, 엇갈린 시각…주가 방향은
  • 2
    속보 법원 "삼성 준법감시위, 실효성 충족했다고 보기 어려워"
  • 3
    안상태 와이프, 층간소음 항의 이웃 저격? “키보드 워리어”

사회 최신 뉴스

  • 1
    존박 확진, ‘벌거벗은 세계사’ 녹화 불참…선제적 대응으로 피해 최소화
  • 2
    박봄 촬영현장, 11kg 감량 후 자신감 뿜뿜…무보정+NO어플 사진 공개
  • 3
    이재용 부회장 수감 생활 시작...4주간 격리 수용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