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인하 사망, 자택서 오늘(3일) 숨진 채 발견…SNS서 팬들 '애도 물결'

입력 2019-12-03 15:24수정 2019-12-03 16:07

제보하기

배우 차인하가 사망했다. 향년 27세.

3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차인하는 이날 자택에서 숨진 채로 매니저에 의해 발견됐다. 사인은 알려지지 않았다.

이날 enews24는 차인하가 숨진 채로 발견돼 경찰이 사인 등을 조사 중이라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소속사 판타지오 측은 "충격이 크다. 사실 확인중이다. 확인 후 입장을 발표하겠다"이라고 밝혔다.

차인하는 사망 보도가 나기 하루 전까지 팬들과 SNS을 통해 소통했다.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게시물에서 "다들 감기조심"이라는 글을 남겨 눈길을 샀다.

이에 팬들은 "어제까지 안부 전했는데 너무 갑작스럽다", "거짓말이길", "다시 돌아와주세요" 등의 댓글을 달고 있다.

한편 1992년생인 차인하는 중앙대 연극영화과 재학 중 배우로 데뷔했다.

2017년 영화 '내 마음 깊은 곳의 너'로 데뷔한 차인하는 윤정혁, 지건우, 은해성, 김현서와 배우 그룹 '서프라이즈유(U)'로도 활동했다.

드라마 '사랑의 온도',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기름진 멜로', '더 뱅커' 등에 출연했으며, 현재는 MBC 수목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에서 주인공 주서연(오연서 분)의 둘째 오빠 주원석 역으로 출연 중이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기안84 사과, ‘복학왕’ 여혐 논란 후폭풍…‘나 혼자 산다’ 하차 요구 빗발
  • 2
    ‘사랑의 콜센타’ 오승근 나이, 50년 세월 넘어 이찬원에 관심…“꺾기 잘한다”
  • 3
    셀리버리, ‘먹는 고도비만 치료제’ 본격 개발…“기술수출 추진”

사회 최신 뉴스

  • 1
    김호중 하차, ‘사랑의 콜센타’ 7인→6인 된 이유…인사도 없이 하차 ‘아쉬움’
  • 2
    강성훈, 여고생 욕설 주장에 난감…“그런 상황조차 없어” 결국 고소
  • 3
    ‘사랑의 콜센타’ 오승근 나이, 50년 세월 넘어 이찬원에 관심…“꺾기 잘한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