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보] 경상수지 4개월째 흑자, 노재팬에 서비스수지 적자폭 전년비 5개월 최저

입력 2019-10-08 08:00

제보하기
반도체부진에 상품수지 흑자폭 전년비 6년3개월 최저..올 경상수지 590억달러 달성 무난

경상수지가 4개월째 흑자를 이어갔다. “가지 않습니다”로 대표되는 일본 불매운동인 노재팬(No Japan) 여파로 지난해 같은기간과 견준 서비스수지 적자폭도 5개월만에 최저치를 기록했다. 반면, 반도체 업황 부진이 계속되는 가운데 상품수지 전년대비 흑자폭은 6년3개월만에 가장 적었다.

8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19년 8월 국제수지 잠정’ 자료에 따르면 8월 경상수지는 52억7000만달러 흑자를 기록했다. 이는 7년만에 적자를 기록했던 4월 이후 흑자행진을 이어간 것이다.

(한국은행)

(한국은행)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임영웅 소감, ‘미스터트롯’ 콘서트서 맞은 데뷔 4주년…“모두 여러분 덕”
  • 2
    FNC 공식입장, 권민아 연락에 침묵한 이유…“지민은 일반인의 삶 살 것”
  • 3
    FNC 공식입장, 권민아가 의지한 초아…“난 언니가 좋아”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진성준, 패스트트랙으로 75일 만에 법안 처리 발의
  • 2
    조국 "검찰, 조직 이익에 따라 맹견이나 애완견 된다"
  • 3
    정부, 수해 복구 안간힘…정세균 "기상청, 유관기관 협력 예보 적중률 높여야"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