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코퍼레이션 “ICT 물적 분할 승인으로 구조개편 가속화”

입력 2019-09-27 13:12

제보하기

한국코퍼레이션은 27일 본사에서 임시주주총회와 이사회를 개최하고 ICT 분야 물적 분할 계획 승인 및 신임 각자 대표 선임을 결의했다고 공시했다.

이날 오전에 개최된 임시주주총회에서는 ICT 분야 물적 분할을 단행하는 분할계획서 승인과, 조성완 현 CRM부문 사장의 사내이사 선임건이 결의됐다.

분할계획 승인에 따라 ICT 전문기업인 한국클라우드가 신규 설립된다. 회사는 해당 분야의 사업을 한국클라우드로 이관하는 구조개편을 실시할 예정이다. 이관 예정일은 오는 11월 1일이다.

한국클라우드의 사내이사로 김현겸, 성상윤, 이봉기, 김재욱 등 4인의 선임이 예정됐으며 초대 대표이사는 김현겸 한국코퍼레이션 부회장이 맡을 것으로 알려졌다.

회사 관계자는 “신설 법인인 한국클라우드는 기존 CRM 분야 중심의 솔루션 개발에 국한하지 않고, ICT 전 분야로 사업영역을 확대할 계획”이라며 “특히 독립적이면서도 전문적이고 신속한 의사 결정이 가능한 ICT 기업으로 거듭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개최된 이사회에서는 임시주주총회를 통해 사내이사로 선임된 조성완 CRM부문 사장이 신임 각자 대표이사로 선임됐다. 조성완 신임대표는 CRM 분야 사업 총괄을 맡아 현 성상윤 대표이사와 함께 2인 체제로 회사를 이끌 것으로 알려졌다.

조 신임대표는 “미래의 CRM 사업은 AI, 빅데이터 등 혁신 기술을 빠르게 적용한 기업들의 각축전이 될 것”이라며 “세계 최고의 IT기업인 아마존웹서비스(AWS)등과 협업해 국내 최초 클라우드 컨택센터 서비스를 선보인 한국코퍼레이션이 컨택센터 산업을 주도하게 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이어 "ICT 물적 분할 계획 승인으로 신속한 구조개편이 가능해졌다"라면서 "이는 결국 매출 및 영업이익 증대와 연결돼 주주가치 제고 등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칠 것"이라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단독 차세대 차량 통신 기술 웨이브 밀던 국토부, 5G-V2X 도입 연구 나섰다
  • 2
    “서예지 ‘김정현 질문 받지말라’ 거부되자 시사회 불참 통보”
  • 3
    [개장전] 증권사 추천주(4/13)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코스피, 외인ㆍ기관 매수에 3170선 ‘바짝’
  • 2
    [급등락주 짚어보기] 유유제약, 오세훈 효과 '상한가'
  • 3
    [공시] 피앤이솔루션, 133억 규모 2차 전지 충방전장비 공급 계약 체결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