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언론 "이재용, 한일관계 더 악화할까 걱정"

입력 2019-07-10 18:40

제보하기
TV 아사히 보도…日은행 관계자들 만나 우려 전해

일본을 방문 중인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한일관계가 더 악화할까 걱정하고 있다는 현지 보도가 나왔다.

일본 민영방송 TV아사히는 이 부회장이 일본 대형은행(메가뱅크) 관계자 등과 만난 자리에서 이같이 말했다고 10일 밝혔다.

이 매체는 자리를 함께한 관계자를 인용해 이 부회장이 반도체 소재의 수출규제 문제보다 8월 15일 광복절을 앞두고 한국 내에서 일본 제품 불매운동과 반일 집회 등이 퍼져 한일관계가 더 악화할 수 있다는 것을 우려하고 있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이 부회장의 발언은 일본 정부의 수출 규제가 장기화할 경우 양국 기업들이 동시에 피해를 보는 악순환에 빠져들 수 있음을 우려한 것으로 풀이된다.

이 부회장은 일본 정부가 지난 4일 반도체 핵심 소재에 대한 수출 규제 강화 조치를 하자 지난 7일 일본에 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급등락주 짚어보기] 지혈제 유럽인증 인증 기대감에 이노테라피 '상한가'…휴머니젠 수혜주 케이피엠테크ㆍ텔콘RF제약 '하한가'
  • 2
    SM 사과, 투표로 유닛 결정?…팬들 반발에 '급수정'
  • 3
    하희라 딸 근황에 '모전여전' 미모 유전자 물려 받은 ★2세 '눈길'

기업 최신 뉴스

  • 1
    의약품 품질관리 기준 글로벌 가이드라인에 맞춘다
  • 2
    과기정통부, 현대HCN 분할 변경 신청 조건부 승인
  • 3
    [헬스TALK] 팔이 부러진 듯한 통증 '석회성 건염', A부터 Z까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