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중공업지주, 자회사 현대오일뱅크 '아람코'와 원유 장기구매계약 체결

입력 2019-06-27 15:02

제보하기

현대중공업지주는 자회사인 현대오일뱅크가 사우디 아람코와 원유 장기구매계약을 체결했다고 27일 공시했다.

계약 제품은 사우디 원유로 예상구매물량은 하루당 15만 배럴이다. 계약 기간은 2020년 1월부터 2039년 12월까지 20년간이다.

회사 측은 "중동 정세 변화 및 산유국 감산에 따른 수급 불안에 대비해 향후 안정적으로 중동산 중질 원유를 조달하기 위해 계약을 체결했다"고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연예계 ‘학폭’ 사태에 '놀면 뭐하니' 어쩌나…방송가 연쇄 ‘비상’
  • 2
    [장외시황] 큐라티스, 코로나19 치료제 ‘스푸트니크V’ 컨소 포함…2일 연속 상승
  • 3
    '제약 빅5' 지난해 실적, 코로나로 갈린 희비 '뚜렷'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국민연금 지난해 기금운용 수익률 9.7%… 2년 연속 기금운용 수익금이 보험료 수익금 초과
  • 2
    국내 사모펀드 제도 6년만에 개편… 10%룰 없어지고 대출 허용되는 PEF ‘화색’
  • 3
    [오늘의 공시] 현대차ㆍSKㆍ일진전기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