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포세대 10명 중 6명, "결혼ㆍ출산 필요 없다"

입력 2019-06-18 09:01

제보하기

(사진제공=인크루트)

2030세대의 10명 중 6명은 '결혼과 출산이 필요하지 않다'고 생각하며, 이러한 생각에는 금전적인 문제와 결혼생활에 대한 부담, 자녀교육 등 복합적인 배경이 얽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포털 인크루트와 바로면접 알바앱 알바콜이 2030대 회원 90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 결과다.

18일 설문 결과에 따르면 먼저 응답자들에게 (본인의 결혼/출산 여부와 관계없이) 결혼/출산이 필요하다고 생각하는지 물었다. '필요하다'고 답한 응답자는 전체의 34.8%로 나타난 데 반해, '불필요하다'는 견해를 밝힌 응답자는 65.2%로 높게 나타났다.

특히 결혼과 출산을 필수로 보지 않는 경향은 30대 응답자(60.5%)보다는 20대 응답자(70.6%)에게서, 남성 응답자(56.5%)보다는 여성 응답자(74.1%)에게서 높게 나타났다.

이러한 생각의 기저에는 '돈 문제에 대한 부담'이 크게 깔려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결혼/출산이 불필요하다고 생각하는 이유'를 묻자 금전적인 문제(25.3%)를 1순위로 지목했기 때문이었다. 이어 양가와의 갈등에 따른 결혼 생활/문화에 대한 부담(20.1%)과 자녀 교육/미래에 대한 불안(13.7%), 일과 가정의 불균형(12.8%), 육아휴직 등 제도 미비(9.5%)와 같은 문제도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다만 남녀 성별에 따라 부담을 느끼는 순위에는 뚜렷한 차이가 나타났다. 남성이 결혼의 필요성을 못 느끼는 가장 큰 원인으로 '금전적 문제(39.7%)'를 꼽은 데 비해, 여성은 '결혼 생활과 문화에 대한 부담(26.1%)'을 가장 큰 부담 요인으로 지목한 것이다.

그렇다면, 2030세대는 신혼부부 임대주택이나 저금리 대출, 출산/육아지원금 등 결혼/출산 과정에서의 사회보장제도 확대와 이에 따른 세금 부담 증가에 대해서는 어떤 생각을 가지고 있을까.

20대와 30대, 남성과 여성은 약간씩의 차이는 보였으나 대체로 과반의 비율로 '찬성한다'는 입장을 표했다. 전체 응답자 중 찬성 의견을 가진 응답자 비율은 63.2%였다.

한편 ‘자녀 양육을 위해 가장 필요한 요소’가 무엇일지에 대한 질문에서는 20대와 30대, 남녀 응답자 다수가 ‘일과 가정의 양립(32.3%)’이 전제되어야 한다고 답했고, 그 외에도 ‘주거 안정(22.3%)’, ‘임금인상(13.6%)’, ‘직장 내 양성평등(13.4%)’ 등의 기타 답변이 나와 결혼/출산 정책에 대한 정부 정책에 가이드를 제시해줬다.

본 설문 조사는 인크루트와 알바콜의 2030세대 회원 9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범위 내 ±3.27%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경제레시피] "전국민 선착순"…숙박·여행·외식 등 소비할인쿠폰 8종, 신청 및 사용법은?
  • 2
    [증시 키워드] MSCI 편입된 씨젠ㆍ알테오젠ㆍ신풍제약 주가 향방은? 알루코 3거래일 연속 '상한가'
  • 3
    MSCI, 씨젠ㆍ알테오젠ㆍ신풍제약 지수편입 결정

기업 최신 뉴스

  • 1
    위기의 롯데, '구원투수' 이동우 대표 선임
  • 2
    황각규 물러난 롯데, 체질 개선ㆍ디지털 전환 드라이브 건다
  • 3
    [인사] 롯데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