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제강, CSP 유상증자로 단기 투자심리 저하 ‘목표가↓’-현대차증권

입력 2019-05-20 07:54

제보하기

현대차증권은 20일 동국제강에 대해 “브라질 CSP 유상증자에 따른 단기 투자심리의 저하 및 원화 약세로 세전손익 부진(주당순자산 하향조정)을 고려했다”며 목표주가를 기존 1만500원에서 8400원으로 하향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박현욱 현대차증권 연구원은 “1분기에 세전손익이 영업이익대비 크게 감소한 이유는 이자비용 및 환관련손실의 영향”이라며 “브라질 CSP는 2분기에도 별도 세전손익이 적자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되는 데 약 6억 달러로 추정되는 순부채로 인해 환관련손실이 발생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박 연구원은 “브라질 CSP에 3년간 1억5000만 달러(CSP의 총 유상증자는 5억 달러) 규모의 유상증자를 결정했다”며 “순차입금이 지난해 말 기준 2조3000억 원으로 차입금을 줄이는 것이 우선되어야 하기에 브라질 CSP 유상증자는 주가에 부담으로 작용했다”고 분석했다.

그는 “다만 실질적인 현금유출을 의미하는 것은 아니어서 부정적인 평가는 제한적이어야 한다”며 “주가는 브라질 CSP 유상증자, 원·달러 환율상승 등으로 약세를 시현했지만 올해 연간 영업이익이 개선되고 밸류에이션 매력을 고려한다면 주가는 중기적 관점에서 우상향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단독 차세대 차량 통신 기술 웨이브 밀던 국토부, 5G-V2X 도입 연구 나섰다
  • 2
    “서예지 ‘김정현 질문 받지말라’ 거부되자 시사회 불참 통보”
  • 3
    [개장전] 증권사 추천주(4/13)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윤종원 행장 “금융지원 미래지향적으로 바꿔 기업 성장 뒷받침”
  • 2
    [공시] 이디티, 60억 규모 유상증자 결정
  • 3
    [오늘의 종목] 코스피 5개, 코스닥 6개 상한가 / 하한가 종목 없음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