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한화갤러리아타임월드, 면세점 사업 철수에 급락

입력 2019-04-30 09:06

제보하기

한화갤러리아타임월드가 면세점 사업 철수 소식에 급락하고 있다.

한화갤러리아타임월드는 30일 오전 9시 3분 현재 전날보다 7300원(18.86%) 떨어진 3만1300원에 거래되고 있다.

한화갤러리아타임월드는 전날 서울 시내면세점(63면세 사업장) 영업을 정지한다고 공시했다. 회사 측은 “면세사업 철수(특허 반납)에 따른 서울 시내면세점(63면세 사업장) 영업 정지”라며 “적자 면세사업 철수로 손익구조 및 재무구조 개선이 목적”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메리츠증권 양지혜 연구원은 한화그룹의 면세점 사업 철수에 대해 업계가 상위 사업자 중심의 과점화 현상을 보일 것으로 전망했다. 양 연구원은 “서울 시내 면세점은 지난 2015~2016년 잇단 특허권 남발로 급증했다”면서 “규모의 경제와 브랜드 제품조달 능력이 받쳐주지 못하는 하위 사업자들의 이탈이 이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상보] 뉴욕증시, 美 신규 부양책 불확실성 속 혼조세…다우 0.1%↓
  • 2
    [코로나시대 물류혁명 1-②] 패키징, 어디까지 해봤니?...진화하는 종이 상자
  • 3
    [우리동네 주간 시황]경기 김포도 물량부족에 '전세난'...이번주 1.21% 껑충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추락하는 원ㆍ달러 환율, ‘블루웨이브’ 여파에 1100원대 뚫릴까
  • 2
    뉴욕증시 소폭 상승…미국 대선으로 ‘FIVG ETF’ 수혜 입나
  • 3
    [2020 국감] 은성수 “라임ㆍ옵티머스, 최고책임자로서 책임 질 것”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