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조국 운영위 참석 정치공세…민생법안 통과 때문에 출석 조치”

입력 2018-12-31 14:33

제보하기
더불어민주당 지도부 초청 오찬…“여소야대로 어려움 많았을 것”

▲문재인 대통령이 31일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당 지도부 초청 오찬에서 발언하고 있다.(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31일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의 국회 운영위원회 참석에 대해 “정치공세라고 생각한다”며 “그 때문에 국민의 안전이나 민생에 관한 법안들이 또 발목 잡혀서는 안 되기 때문에 바람직하지 않지만 국회 운영위에 출석을 하도록 조치를 했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열린 이해찬 대표 등 더불어민주당 지도부 초청 오찬 모두발언에서 이같이 말하며 “그렇게 국회가 원활하게 잘 운영될 수 있도록 청와대에서도 협력할 부분은 적극적으로 협력을 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피력했다.

문 대통령은 “지금 국회 운영위가 열리고 있는데 우리 민정수석이 더더구나 또 피고발인 신분인데, 국회 운영위에 출석하는 것이 바람직하지 않다”고 설명했다.

지난 1년 성과와 관련해 문 대통령은 “남북관계의 큰 변화, 또 경제에서도 사람 중심 경제를 위한 여러 경제정책 기조의 대변화를 둘러싸고 아주 정치적인 논란들이 많았던 한 해였다”며 “여소야대 국면에 야당들이 사안마다 생각들이 다 달랐기 때문에 우리 여당이 정국을 안정적으로 이끌고 국회에서 성과를 내는 데 많은 어려움 있었을 것이다”고 소회를 나타냈다.

이어 “그런 가운데서도 우리 이해찬 대표를 비롯한 우리 여당의 지도부가 우선 당을 아주 안정적으로 이끌고 또 국회에서도 입법이나 예산에서 많은 성과를 거둬줘서 감사를 드린다”고 인사했다.

또 문 대통령은 “그에 비해서 정책을 둘러싼 어떤 당·정·청 간에 협의도 과거 어느 때보다 아주 활발한 것 같다”며 “새해에도 이 당·정·청 간의 협의는 정책에 있어서뿐 아니라 정무적인 문제에서도 협의가 더 활발해져야 할 것이다”고 자평했다.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가 31일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당 지도부 초청 오찬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연합뉴스)
이에 이해찬 대표는 “올해는 지나고 나서 정리해보면 정말로 우리 분단체제 70년사에서 평화공존체제로 넘어가는 큰 역사적 전기를 만드는 데 대통령께서 남북 정상회담을 세 번이나 해서 큰 전환을 가져왔다”며 “남북정상회담과 북미 정상회담, 북중 정상회담 등 큰 전환이 오고 있어 내년에는 결실을 보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그는 “다시는 역진하지 않도록 일정한 진도가 나가는 게 굉장히 중요하다”며 “김대중 대통령이나 노무현 대통령께서는 임기 말에 정상회담이 이뤄져서 진도 못 나가고 끝났는데, 문 대통령께서는 일찍 시작했기 때문에 앞으로 3년 이상 진도가 나갈 수 있어서 중요한 의미가 있다”고 평가했다.

경기 침체 비난 여론에 대해 이 대표는 “지표상으로 본다면 경제 체질이 나아지고 있다”며 “물론 1분위 계층 사람들은 어렵지만 그래도 2, 3분위부터는 조금씩 나아지고 있으며 수출도 견고하게 유지가 되고 있고 소득도 3만 불을 넘어섰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시간이 걸리니까 너무 조급하게 생각하지 않고 꾸준히 정성을 들여서 민생 대책을 세워나가면 국민도 이해할 거라고 생각한다”며 “당에서도 역동적으로 당을 운영하도록 어제 최고위원들 간담회에서 의견들을 잘 모았다”고 덧붙였다.

이 대표는 “내년이 3.1운동 100주년,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인데 요즘에는 3.1운동이라 하지 않고 3.1혁명이라고 하자라는 이론들이 좀 나오고 있는 것 같다”며 “살펴보니까 3.1혁명이라는 말이 타당성 있어 당에서도 검토해서 내년에 100주년 행사가 잘 진행되도록 준비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사랑의 콜센타’ 오승근 나이, 50년 세월 넘어 이찬원에 관심…“꺾기 잘한다”
  • 2
    미스터트롯 영화제작, 브라운관 넘어 스크린까지…인기 종횡무진
  • 3
    김호중 하차, ‘사랑의 콜센타’ 7인→6인 된 이유…인사도 없이 하차 ‘아쉬움’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원·달러 NDF 1184.9/1185.2, 1.85원 상승..미 부양책 협상 갈등
  • 2
    [상보] 국제유가, 원유 수요 위축 우려에 하락…WTI 1%↓
  • 3
    [상보] 뉴욕증시, 美 양호한 경제 지표·추가 부양책 협상 지연에 혼조세…다우 0.29%↓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