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이상윤 母, 가장 듣고 싶은 말은 ‘결혼’…“나이가 너무 많아져서”

입력 2018-11-25 19:58

제보하기

(출처=SBS '집사부일체' 방송캡처)

배우 이상윤 어머니가 이상윤에게 가장 듣고 싶은 말로 ‘결혼’을 꼽았다.

25일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는 지난주에 이어 사부 김수미 특집으로 가족들과 전화 통화를 하는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상윤은 어머니가 가고 싶은 여행지로 ‘발리’, 듣고 싶은 말로 ‘사랑해’를 꼽았다. 하지만 어머니는 가고 싶은 여행지로 ‘스페인’을 꼽아 박을 맞아야 했다.

이어 어머니는 가장 듣고 싶은 말로 “결혼한다는 말이 듣고 싶다”라고 말해 또 한 번 박 세례를 맞아야 했다. 이상윤은 “그렇다. 제가 너무 나이가 많아져서”라고 말끝을 흐려 웃음을 안겼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상보] 국제유가, OPEC+ 산유량 동결· 미 고용지표 호조에 급등...WTI 3.5%↑
  • 2
    [상보] 뉴욕증시, 고용지표 호조에 4거래일 만에 반등...다우 1.85%↑
  • 3
    [1보] 국제유가, 급등...WTI 3.5% ↑

사회 최신 뉴스

  • 1
    [종합] 코로나19 확진자 418명…하루 만에 다시 400명대로
  • 2
    속보 백신 이상반응 1305건 추가된 총 2883건…사망신고 누적 7명
  • 3
    속보 코로나19 어제 418명 신규 확진 판정…또 다시 400명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