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인천서 고교생이 60대 교사 폭행...불구속 입건

입력 2018-08-24 18:59

제보하기

교권이 또 다시 땅에 떨어졌다.

인천에서 한 고등학생이 학생부로 가서 상담을 받자며 나무라는 60대 교사를 때렸다가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서부경찰서는 특수폭행 및 재물손괴 혐의로 인천 모 고등학교 2학년생 A(17)군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24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군은 전날 오전 10시 25분께 인천시 서구 한 고교 복도에서 교사 B(61)씨를 2차례 때린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그는 B씨를 향해 유리병을 던지고, 학교 복도 진열장 유리를 깨는 등 소동을 피운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학교 측 신고를 받고, 출동해 A군을 임의동행해 파출소로 데려가 조사했다.

이에 대해 A군은 당시 수업 중인 다른 반 교실에 들어갔다가 B씨가 나무라자 화가 나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B씨는 경찰에서 "수업 중인 다른 반 교실에 들어온 A군을 상담하려고, 학생부로 데려가던 중 뒤에서 폭행을 당했다"고 전했다.

경찰은 미성년자인 A군을 일단 부모에게 인계한 후 조만간 부모 동행하에 다시 불러 정확한 사건 경위를 추가로 조사할 방침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국제 관광비행 확대에 선택지 다양…가격ㆍ여행지 골라 타자
  • 2
    [클릭~넥스트 증시] 3월 1주 증시, 미 국채 금리 추가 상승 가능성 있어… “코스피 2950~3150선 전망”
  • 3
    MZ세대 패션트렌드는 ‘로고 플레이’…아미·메종키츠네·아크네 인기

사회 최신 뉴스

  • 1
    기성용, 성폭력 의혹에 “증거 있으면 빨리 내놔라…앞으로 자비는 없을 것”
  • 2
    3월부터 백신 접종자 항체보유 조사…11월 ‘집단면역’ 데이터 모은다
  • 3
    코로나19 백신접종 첫날 이상반응 15건…두통ㆍ구토 등 경증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